통합 검색

INTERVIEW MORE+

정우성, “<헌트>는 신념에 대한 이야기”

젠틀한 남성미가 드러나는 배우 정우성의 커버 및 화보, 인터뷰 미리보기

UpdatedOn July 19, 2022

3 / 10

 

배우 정우성이 패션매거진 커버가 공개됐다. 스위스 워치 메이킹 브랜드 론진과 함께한 화보에서 정우성은 190년에 걸친 론진의 워치메이킹 전문성이 담긴 스피릿 줄루 타임, 레전드 다이버 워치를 비롯해 론진의 대표적인 컬렉션을 고급스럽게 소화했다. 화보는 휴가 시즌에 맞춰 낯선 도시로의 비즈니스 트립을 콘셉트로 했으며, 이국적인 공간과 심해를 연상시키는 푸른 조명을 사용해 화보의 깊이를 만들었다. 정우성은 단정하고 편안한 비즈니스 캐주얼을 소화하며 성숙한 남성미와 카리스마를 드러냈다.

촬영 후 이어진 인터뷰에서는 8월 개봉 예정인 영화 <헌트> 출연 소감을 묻자, 정우성 이정재 두 배우가 최선을 다 한 노력을 온전히 스크린에 담았다고 밝혔다. 이어서 캐릭터를 설명하며, 작품에 대한 기대감도 내비쳤다. “<헌트>는 두 인물이 지키는 신념에 대한 내용이에요. 바람직하지 않은 시대의 불행한 체제 안에 놓인 두 사람의 선택이요. 영화를 보신 후에는 박병호(이정재)와 김정도(정우성)의 선택에 대해 생각해볼 여지가 있을 거예요.”

또한, 정우성이 감독과 출연을 겸한 영화 <보호자> 촬영 후기도 전했다. “피로는 배우만 했을 때보다 두세 배 더 심했지만 돌이켜보면 재밌었어요. 저는 프리 프로덕션에서부터 모든 과정을 즐기는 성향이 있더군요. 어려서부터 관심을 가졌던 꿈이 이제 이루어지는 거잖아요. 그에 대한 만족도 분명히 있어요.” 이어서 연기와 영화에 대한 자신의 철학도 고백했다.

배우 정우성의 화보와 인터뷰는 <아레나 옴므 플러스> 8월호에서 만날 수 있다.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디지털 매거진

MOST POPULAR

  • 1
    강소라&장승조, 소리치고 원망하고 후회해도
  • 2
    The Year of Rabbit!
  • 3
    뉴진스를 보는 세 가지 시선
  • 4
    MY YOOOOOOOOUTh
  • 5
    Be Fabulous

RELATED STORIES

  • INTERVIEW

    알고 싶은 여자, 김신록

    김신록은 인간, 세상, 연기, 자신을 둘러싼 모든 세계가 궁금하다. 그래서 지속적으로 탐구하고 생각한다. 결국 새로운 세계로 접속하기 위하여.

  • INTERVIEW

    고수와 잡담과 진담

    고수는 오래 생각하고 천천히 작은 목소리로 대답했다. 고수와 나눈 진담 같은 잡담, 혹은 잡담 같은 진담.

  • INTERVIEW

    강소라&장승조, 소리치고 원망하고 후회해도

    함께한 기억은 변하지 않는다. ‘이혼 판타지’ 드라마 <남이 될 수 있을까>에서 이혼한 변호사 부부로 분한 강소라와 장승조를 만났다.

  • INTERVIEW

    오후의 이진욱

    결과에 연연하지 마라. 인생은 생각보다 길다. 가져봐야 버릴 수 있다. 이진욱이 햇살 좋은 화요일 오후에 남긴 말들.

  • INTERVIEW

    Be Fabulous

    “열정이 타오르고 있어요.” 유겸은 앞으로 선보일 새로운 모습이 많다고 했다.

MORE FROM ARENA

  • LIFE

    The Collectibles

    수집욕을 불러일으키는 패션 브랜드의 참신한 오브제 컬렉션.

  • FASHION

    MURSE

    딱 지갑 정도 크기의 요즘 남자들이 메는 가방 5.

  • INTERVIEW

    정수정, “현장에선 모두를 믿고 연기에만 집중해요”

    배우 정수정, 폴로 랄프 로렌과 함께한 솔직하고 자신감 가득한 커버 및 화보와 인터뷰 미리보기

  • ARTICLE

    제냐와 서울

    에르메네질도 제냐의 새로운 행보, ‘XXX(엑스엑스엑스) 컬렉션’의 시작을 알리는 성대한 론칭 행사가 얼마 전 서울, 성수동에서 진행됐다. 에르메네질도 제냐의 아티스틱 디렉터 알레산드로 사르토리에게 물었다. 도대체 왜 서울에서?

  • INTERVIEW

    <환혼>의 황민현

    황민현은 자신을 믿는다. 그리고 자신을 사랑하고 지지해준 사람들을 믿는다고 말했다. 그의 지난 10년은 도전의 연속이었다. 뉴이스트와 워너원을 지나 이제는 홀로 섰다. 배우 황민현의 도전은 계속된다. 믿음은 그를 어디로 이끌까.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