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LIFE MORE+

NEW LUXURY #아트가 아니어도 좋아

새로운 럭셔리가 온다. 럭셔리 브랜드는 우아한 것에서 힙하게 경험하고 즐기는 대상으로 변하고 있다. 아트와 미식 등 공감각적 체험을 제공해 고객에게 브랜드에 대한 환상을 전하고, 환상을 소유하도록 유도하고 있다. MZ세대는 새로운 럭셔리를 놀이로 해석한다. 기사에서는 새로운 럭셔리의 조건을 전시와 미식, 보고 먹는 놀이로서의 브랜드 경험에서 찾는다.

UpdatedOn June 08, 2022

아트가 아니어도 좋아

힙한 브랜드들의 기발한 전시들이다.


  • 119 REO

    Rescue Each Other

    119 REO는 소방관의 권리 보장을 위해 시작된 브랜드다. 버려진 방화복을 업사이클링한 제품을 만든다. 일상에서 소방관의 숭고함을 기억할 수 있도록 119 REO는 흔히 사용하는 백팩, 카드지갑, 배지 등 일상용품을 선보인다. 119 REO는 지난 3.1절을 시작으로 한 달간 홍대 KT&G 상상마당에서 팝업 전시 <119 REO, Rescue Each Other>를 진행했다. ‘서로가 서로를 구한다는’ 전시 제목은 소방관의 희생정신을 떠올리게 하며, 동시에 3.1절과도 조화를 이뤘다. 전시에서 주목할 것은 방화복으로 만든 아트워크였다. 실제 화재 현장에서 사용된 것들로 다양한 작품을 만들어 선보였다. 특히 낡은 소방 호스 여러 개를 이어 만든 태극기가 시선을 사로잡았다. 공익성과 ESG를 융합한 전시라는 점에서 의미가 깊다.

  • 라네즈

    라이프 오아시스 2.0

    <라이프 오아시스 2.0>은 ‘회복’을 주제로 한 몰입형 인터랙티브 전시다. 라네즈 워터뱅크 제품의 콘셉트가 ‘회복’이다. 제품 사용에 중점을 두는 기존 코즈메틱 전시와 달리 제품의 성격을 온 감각으로 체험하도록 한 점이 기발했다. 관객은 전시장 입구에서 자신의 아이디카드를 만든다. 도전, 사랑, 나다움, 긍정, 열정, 휴식이라는 6가지 키워드 중 나에게 가장 필요한 것을 선택하는 방식이다. 발급받은 아이디카드를 터치해 자신의 사진과 이름을 저장하고 체험 공간에 입장한다. 빛과 안개, 레이저 등 각종 인터랙티브 요소로 채워진 8개의 다채로운 공간이 이어지며 관객의 감각을 일깨운다. 조명쇼가 펼쳐지는 회복의 축제 공간에선 클럽에 온 것처럼 아찔해진다. 회복을 온몸으로 체험하고 난 뒤에 마지막에야 라네즈의 제품을 만나게 된다.

  • 롱테이크

    향과 지속성에 관한 예민한 감각

    롱테이크는 라이프스타일 브랜드다. 지난 4월에는 한남동 스토리에이에서 <향과 지속성에 관한 예민한 감각> 전을 개최했다. 향을 감각하는 전시였다. 좁고 어두운 통로를 따라가면 천장에 설치된 핀 조명이 나무 밑동을 닮은 테이블을 비춘다. 그리고 스크린에선 향이 만들어지는 과정이 재생된다. 어두운 공간에서 관객이 감각하는 것은 영상과 향이다. 밤의 숲속을 거닐 듯 관객은 샌들우드 향에 집중하게 된다. 전시 요소는 빛과 시간, 숲과 나무다. 관객은 전시에 깊이 빠져들며 숲에 스며드는 듯한 체험을 하게 된다. 전시 제목처럼 전시장에서는 감각이 예민해지고, 향은 전시장을 빠져나온 뒤에도 지속적으로 생각난다. 브랜드가 전하고자 하는 이미지를 감각적으로 연출한 좋은 예다.

  • 위쿡

    88 라면 스테이지

    <88 라면 스테이지>는 팝업 스토어지만, 전 세계 라면과 라면 식기를 모아 전시했다는 점에서 박수를 보내고 싶다. 더 현대 서울 지하 1층에 위치한 <88 라면 스테이지>는 라면에 진심인 사람들을 위한 곳이다. 벽면은 바닥부터 천장까지 2백여 종의 국내외 라면으로 가득 찼다. 라면 배치 기준은 색상이다. 색상별로 정렬된 라면의 모습은 팝아트 전시를 연상시켰다. 취식이 가능한 곳은 아니다. 라면 외에도 라면 슬라임, 티크나무 마법 젓가락 등 라면 관련 굿즈도 전시됐다. <88 라면 스테이지>는 라면 가게지만 라면을 먹는 것이 아닌 보는 곳이다. 라면을 감상한다는 발상이 독특하다. 사진을 찍고, 구입하며 힙한 라면들을 접하는 놀이터이기도 하다. 라면을 아카이빙하면 놀이가 될 수 있음을 <88 라면 스테이지>가 증명했다.

<아레나옴므플러스>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조진혁

2022년 06월호

MOST POPULAR

  • 1
    시계 커스텀의 쟁점
  • 2
    Classic Finishing
  • 3
    5월의 마음
  • 4
    CUT&SEW
  • 5
    Hey, Baby girl!

RELATED STORIES

  • LIFE

    초여름엔 버블버블

    샴페인과 함께 광합성 할 수 있는 찰나를 놓치지 말 것.

  • LIFE

    퇴근 후 한잔 서울 야장

    야장 가기 딱 좋을 날씨네.

  • LIFE

    Green and Green

    광활한 자연에서 마주한 찬란한 순간. ‘매나테크 트루헬스 마스터 챌린지 시즌 18’을 통해 눈부신 챕터를 맞이한 퍼펙트 바디 4인을 <아레나 옴므 플러스> 페이지에 기록하다.

  • LIFE

    잘하는 기준

    인류의 영원한 난제. 섹스를 잘한다는 것은 무엇일까? 20대 칼럼니스트가 또래 남녀에게 물었다.

  • LIFE

    빈티지 쇼핑의 지름길

    빈티지 쇼핑의 초심자부터 심화반까지 저장해야 할 빈티지 숍 5

MORE FROM ARENA

  • REPORTS

    Body Guru #복부근육

    식스팩은 남의 얘기가 아니다. 누구나 배 안에 여섯 개의 근육 조각이 숨어 있다. 헬스클럽에 가지 않고도 복근을 꺼내고, 기왕이면 가슴 근육 키우는 방법도 알려준다. 누가? 크로스핏, 필라테스, 피트니스의 보디 그루들이. #맨몸운동 #크로스핏 #필라테스 #피트니스 #가슴근육 #복부근육

  • LIFE

    지금 당장, 풀빌라 BEST 6

    수평선에 걸린 듯, 산새에 묻힌 듯한 국내 곳곳의 풀 빌라 여섯.

  • CAR

    SKY TO GROUND

    하늘에서 내려다본 봄날의 주행 풍경.

  • INTERVIEW

    청춘의 감각

    보이콜드는 청춘의 감각으로 음악을 지어낸다.

  • FASHION

    스테판 커리의 브랜드

    언더아머와 스테판 커리가 만났다. 누구나 평등하게 운동할 수 있는 브랜드를 들고.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