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ILM MORE+

프라다 X 송강 Chapter 2

UpdatedOn March 21, 2022

 

 

<아레나옴므플러스>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digital director 노현진
videographer 남호형, 송재호
stylist 임혜림
hair 황다영 by ALUU
makeup 은경 by ALUU

디지털 매거진

MOST POPULAR

  • 1
    류경수, “영화를 계속 보다 보니까 스크린 안에 있는 사람들이 재미있어 보이더라고요.”
  • 2
    이태구, “믿고 보는 배우로 기억되면 좋겠어요.”
  • 3
    DAY DREAMER
  • 4
    이태구 나왔으니까 재미있겠네
  • 5
    SRT 타고 1박 2일

RELATED STORIES

  • ISSUE

    배우 유지태가 마음에 품고 있는 단어는?

  • ISSUE

    까르띠에 X 정우

  • ISSUE

    배우 조이현에게 직접 전수받는 '윙크의 기술'

  • ISSUE

    최초 공개! 주헌이 직접 만든 몬베베만의 애교?

  • ISSUE

    배우 송강의 지금까지 맡았던 캐릭터들이 실제로 만난다면?

MORE FROM ARENA

  • AGENDA

    빛으로 흐르는 시계

    찬란한 태양이 쏟아지는 7월에 만난 시티즌 에코 드라이브 워치.

  • AGENDA

    이성보다 감성으로

    모터사이클은 자동차와 다르다. 합당한 용도보다 매혹되는 게 더 중요하다. 이성보다는 감성이 강하게 작용한다. 그런 모터사이클이 있다.

  • LIFE

    'SNOW CAMPERS' 로버트 톰슨

    그들이 혹한의 설원으로 간 까닭은 무엇일까. 스노 캠핑 좀 한다는 세계 각국의 남자들에게 물었다. 눈 덮인 산맥은 혹독하지만 경이롭고, 설원은 침묵하는 아름다움이라 한다. 그리하여 설원에서 무엇을 보았느냐 물으니, 그곳에는 고독한 자신이 있었다고 답했다. 대자연의 겨울을 거울 삼은 스노 캠퍼들이 말하는 자유와 고독이다.

  • AGENDA

    빨간 맛

    와인이야? 샴페인이야? 처음 본 사람들은 모두 묻는다. 이 검붉은 술의 이름은 듀체스 드 부르고뉴. 벨기에에서 온 맥주다.

  • LIFE

    골목 점심

    내 점심을 책임질 골목길 네 곳.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