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새 시즌 키 백

새 시즌을 맞은 키 백들의 새롭고 다른 면면.

UpdatedOn August 27, 2021

/upload/arena/article/202108/thumb/48938-464380-sample.jpg

BERLUTI

오버사이즈 코트·루티 38 레더 토트백 모두 가격미정 벨루티 제품.

/upload/arena/article/202108/thumb/48938-464381-sample.jpg

GUCCI

지퍼 장식 스웨터 가격미정·하늘색 셔츠 76만원·벨벳 버뮤다 쇼츠 1백13만원·어깨에 멘 메신저 백 2백11만원·홀스빗 1955 숄더백 3백90만원·재키 1961 스몰 호보백 2백49만원·미니 홀스빗 디테일 백 2백58만원·블랙 토트백 2백63만원 모두 구찌 제품.

/upload/arena/article/202108/thumb/48938-464379-sample.jpg

GIVENCHY

블랙 재킷 3백55만5천원·팬츠 1백77만원·체인 장식의 페이즐리 패턴 토트백 가격미정·가죽 스트랩을 더한 스틸 워터 보틀 45만원·안티고나 U 크로스보디 백 1백79만원·나일론 백팩 세트 가격미정 모두 지방시 제품.

/upload/arena/article/202108/thumb/48938-464378-sample.jpg

CELINE

니트 톱·트러커 재킷·가죽 패딩 베스트·스파이크 레더 팬츠·트레킹 백팩 모두 가격미정 셀린느 옴므 by 에디 슬리먼 제품.

/upload/arena/article/202108/thumb/48938-464377-sample.jpg

TOD’S

스웨터 70만원·코듀로이 워크 재킷 2백10만원·코듀로이 팬츠 80만원·벨트 70만원·레인부츠 60만원·손에 든 T 타임리스 트래블 백 4백60만원·T 타임리스 숄더백 3백만원 모두 토즈 제품.

/upload/arena/article/202108/thumb/48938-464382-sample.jpg

LOEWE

일러스트 니트 1백50만원·플라워 패턴 카디건 3백40만원·니트 큐롯 팬츠 2백90만원·아마조나 미니 백 가격미정·금장 포인트의 플리츠 나파 백 1백70만원·밀리터리 메신저 애너그램 앤트러사이트 백 1백90만원·세일러 백 2백40만원 모두 로에베 제품.

<아레나옴므플러스>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이상
PHOTOGRAPHY 이수환
MODEL 이승찬
HAIR&MAKE-UP 이담은
ASSISTANT 김지현

2021년 09월호

MOST POPULAR

  • 1
    ‘다다익선’을 둘러싼 질문은 다다익선
  • 2
    올여름 주구장창 신을 10만 원 이하의 플립플롭 브랜드 4
  • 3
    '소원 노트'가 생긴다면 10CM는 어떤 소원을 적을까?
  • 4
    까르띠에 X 손석구
  • 5
    연우, “슴슴하지만 밍밍하지 않은, 이 모습 그대로이고 싶어요.”

RELATED STORIES

  • FASHION

    셀린느 남성 윈터 24 - 환상 교향곡 컬렉션

  • FASHION

    Enfant Terrible

    조각나고 부서진 동심을 품은 어른이들의 하루.

  • FASHION

    A little Madness in the Spring

    여러 감정을 흘려보내는 봄의 절정, 계절의 파편을 지닌 남자와 옷.

  • FASHION

    Hey, Baby girl!

    이토록 화창하고 매력적인 일상.

  • FASHION

    명작의 조건

    불가리 옥토 피니씨모는 내일의 고전이 될 수 있을까?

MORE FROM ARENA

  • REPORTS

    나는 재미있는 것만 좋아하거든요

    그는 까만 눈동자를 천천히 움직이며 말했다. “그런데 연기는 아무리 해도 모르겠고 알 것 같다가도 모르겠어요. 그러니까 너무 재미있는 거예요.” <넝쿨째 굴러온 당신>으로 시작해 <구르미 그린 달빛>을 거쳐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에 이르기까지. 곽동연은 뜨거운 재미를 좇으며 왔다. 제2의 누구라는 수식도 필요 없이.

  • CAR

    네 발로 간다: BMW X5

    각 바퀴에 구동력을 평등하게 배분하고, 눈길이든, 사막이든, 암벽이든, 강변북로든 어디든 달린다. 이게 어떻게 가능하냐고? 이 질문에 개발자들이 답한다. 지금 가장 주목받는 사륜구동 차량과 개발자의 인터뷰다.

  • FASHION

    WHAT IS IT?

    감각적인 비주얼로 SNS를 뜨겁게 달군 새로운 브랜드들. 알고 보니 이들의 손에서 만들어졌다.

  • REPORTS

    요즘의 타블로

    요새 어떻게 지내냐는 말에 타블로가 가장 많이 하는 대답이 있다. ‘쓸데없이 바쁘지 뭐.’ 음반 레이블 하이그라운드의 대표이자 데뷔 13년 차를 맞이한 에픽하이의 멤버, 하루네 아빠 타블로는 정말 바쁘다. 그런 그가 두 번째 책을 냈다.

  • CAR

    자유로운 영혼의 동반자

    스크램블러는 모터사이클의 장르다. 단어 뜻처럼 공도와 흙길을 뒤섞어 달릴 수 있게 만들었다. 태생이 자유롭다. 같은 스크램블러라도 성격은 조금씩 다르다. 그게 또 재미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