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CAR MORE+

하이엔드와 하이엔드

롤스로이스모터카가 보베 1822와 협업한 보트 테일 타임피스를 공개했다.

UpdatedOn July 08, 2021

/upload/arena/article/202107/thumb/48490-458678-sample.jpg

롤스로이스와 보트. 근사한 조합이다. 롤스로이스 보트와 럭셔리 시계는 더 근사하고. 롤스로이스모터카는 코치빌드 모델 보트 테일을 공개했다. 이와 함께 스위스 최고 시계 제조사 보베 1822와 협업한 타임피스도 공개했다. 여성용과 남성용으로 제작된 시계는 보트 테일 차주 부부를 위한 것이라고 한다. 차를 사니까 시계를 주더라. 뭐 이런 거다. 보베 1822의 특허 기술인 아마데오(Amadeo) 케이스를 활용하면 손목에도 차고, 탁상시계, 펜던트, 회중시계로도 사용할 수 있다. 보트 테일 센터페시아에도 딱 들어맞는다. 대시보드 받침 메커니즘은 스위스에서 수작업으로 제작됐다고 한다. 초미세 진동으로부터 시계를 보호하고, 시계가 흔들리지 않도록 롤스로이스 코치빌드 디자인팀과 보베 1822 엔지니어가 머리를 맞대고 설계했다. 타임피스가 없는 상태에선 명판을 받침으로 덮어 둘 수 있고, 시계 아래 마련된 가죽 수납장에는 타임피스와 스트랩, 체인, 펜던트 등을 보관할 수 있다. 롤스로이스와 보베 1822의 협업은 기술의 가치를 예술 작품으로 보여준 사례로 남을 것이다.

<아레나옴므플러스>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조진혁

2021년 07월호

MOST POPULAR

  • 1
    IN TIME
  • 2
    The Laboratory
  • 3
    My Endless Blue
  • 4
    OLDIES BUT GOLDIES
  • 5
    <아레나> 7월호 커버를 장식한 수영선수 황선우

RELATED STORIES

  • CAR

    K-카페 레이서

    유럽 사람들이 카페에서 카페까지 경주하며 놀던 탈것을 ‘카페 레이서’라 부른다. 오늘날 한국에도 카페가 많다. 어느 카페에 뭘 타고 갈까. 재미와 실용성을 고루 갖춘 한국형 카페 레이서 4종.

  • CAR

    디펜더가 가는 길

    랜드로버는 남들이 길이라고 부르지 않는 길만 골라서 달려왔다. 신형 디펜더를 타고 산에서, 계곡에서, 진흙탕에서 하루 종일 달리며 느낀 것.

  • CAR

    괴짜 자동차

    저마다의 이유로 10년 뒤에는 완전히 사라질지도 모를 자동차들을 타봤다. 이 차 한 대쯤은 지금 모습 그대로 남아도 좋지 않을까 싶었다.

  • CAR

    뒷자리에서

    럭셔리 세단의 진면목은 역시 뒤에 있다. 직접 뒤에 타보고, 오늘날의 젊은이를 뒤에 태우며 느낀 것.

  • CAR

    5와 E

    5시리즈와 E클래스는 외모도 성격도 다르지만 가격은 비슷하다. 그렇다면 두 차의 어떤 점이 사람들의 지갑을 열게 할까? 5시리즈와 E클래스 차주들에게 들어본 독일 차 구매기.

MORE FROM ARENA

  • FASHION

    너의 뒤에서

    뜨겁고, 습하고, 비 내리는 여름날에도 끄떡없게 지켜줄 보배 같은 아이템.

  • FILM

    아쿠아 디 파르마 X 송강

  • FASHION

    디지털에서 만난 지속가능성, 나이키 ACG 컬렉션

    스포츠 웨어를 넘어 환경까지 생각하는 브랜드 ‘나이키’에서 ACG 컬렉션을 선보였다. 역시는 역시였다.

  • CAR

    시승 논객

    기아차 4세대 쏘렌토에 대한 두 기자의 상반된 의견.

  • LIFE

    그 남자들의 음악 공간

    주인의 취향이 가득 담긴, 음악이 있는 공간 넷.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