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SUN DANCE

아쿠아 디 파르마의 새 향수

한여름 밤의 꿈보다 아름다운 한낮의 향수.

UpdatedOn May 27, 2021

/upload/arena/article/202105/thumb/48152-454184-sample.jpg

(위부터) 아란치아 디 카프리 오 드 뜨왈렛 75mL 15만5천원·베르가모또 디 칼라브리아 - 라 스푸냐뚜라 오 드 뜨왈렛 100mL 21만원·미르토 디 파나레아 오 드 뜨왈렛 150mL 23만원 모두 아쿠아 디 파르마 제품.

아쿠아 디 파르마가 새로 선보이는 베르가모또 디 칼라브리아 - 라 스푸냐뚜라는 여름에 특히 잘 어울리는 베르가모트의 진수를 느낄 수 있는 향수. 라 스푸냐뚜라(La Spugnatura)는 고대부터 이어지는 향기 추출 기술 중 하나다. 이 방식으로 추출한 비터 오렌지와 만다린, 자몽의 상큼한 향이 번개처럼 치닫고 갈바늄과 제라늄 조합의 풍부한 그린 플라워 노트가 온화하게 이어진다. 시원한 파란색 보틀 위 골드와 화이트로 표현한 베르가모트처럼 농도 짙게 반짝이는 향취다. 여름이면 기어코 지중해의 태양과 싱그러움 가득한 색채, 넘실대는 생명력을 떠올리는 이들에게는 블루 메디떼라네오 라인을 권하고 싶다. 미르토 디 파나레아 오 드 뜨왈렛은 시간이 멈춘 듯 아름다운 이탈리아의 작은 화산섬 파나레아의 풍경을 담은 향기다. 레몬과 베르가모트의 짜릿함과 싱그러운 바질의 향기가 어우러진다. 카프리섬의 오렌지와 열대 지방에서 많이 나는 카다멈을 원료로 사용한 아란치아 디 카프리 오드 뜨왈렛은 그야말로 여름의 절정. 여유와 낭만이 그리워지는 요즘, 즐거운 향수를 불러일으킨다.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이상
PHOTOGRAPHY 박원태
ASSISTANT 하예지

2021년 06월호

MOST POPULAR

  • 1
    마이크로 백의 압도적인 존재감
  • 2
    뉴진스를 보는 세 가지 시선
  • 3
    Black Rabbit Hole
  • 4
    손 내밀면 닿을 듯
  • 5
    The Year of Rabbit!

RELATED STORIES

  • FASHION

    2023 S/S KEYWORD 14 #2

    더 대담하고 과감하게, 또 익숙하고 흥미진진한 요소들로 가득한 2023 S/S 시즌의 다채로운 키워드.

  • FASHION

    2023 S/S KEYWORD 14 #1

    더 대담하고 과감하게, 또 익숙하고 흥미진진한 요소들로 가득한 2023 S/S 시즌의 다채로운 키워드.

  • FASHION

    YOU RAISE ME UP

    새로운 해를 책임지고 이끌어갈 강인한 디자인의 물건들.

  • FASHION

    Make a Wish : 새해의 위시 리스트

    새해 소망을 기원하며 행운을 가져다줄 위시 리스트 속 아이템을 취향 좋은 여섯 남자에게 물었다.

  • FASHION

    발렌티노의 남자

    글로벌 앰버서더 ‘슈가’의 첫 행보.

MORE FROM ARENA

  • FASHION

    새 신을 신고

    겨울 숲에서 누린 자유로운 로퍼의 발자취.

  • FASHION

    Coat Check 20

    가을을 지나 겨울, 이른 봄까지 두고두고 입을 수 있는, 엉덩이를 넉넉하게 덮는 길이, 비슷한 듯 서로 다른 소재와 디자인의 코트에 대한 세세한 리뷰.

  • FASHION

    PANTS ATTITUDE

    첫눈에 반한 이번 시즌 잘빠진 팬츠들.

  • INTERVIEW

    햇볕같은 황인엽

    황인엽의 검정 파도 같은 동공에서 느껴진 냉정함은 대화를 시작하자 한순간에 녹아버렸다. 까만 눈동자는 검정 파도가 아닌 따뜻함과 신중함으로 덩어리진 마음이었다.

  • INTERVIEW

    이동욱의 봄날

    지금 뜨거운 인기를 두고 19년 차 배우 이동욱에게 ‘봄날’이라 칭하는 건 어쩌면 실례일지 모른다. 날이 좋건, 좋지 않았건 그는 늘 지금처럼 열심히 연기해왔으니까.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