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ILM MORE+

세븐틴 디에잇이 그린 그림의 제목을 지어보자!

UpdatedOn April 05, 2021

<아레나옴므플러스>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유선호
VIDEOGRAPHER 김판기

디지털 매거진

MOST POPULAR

  • 1
    작고 소중한 쁘띠 와인 4
  • 2
    위대한 지휘
  • 3
    대형견이 출입 가능한 용산의 펫 프렌들리 카페 4
  • 4
    어디서 하세요?
  • 5
    My Endless Blue

RELATED STORIES

  • FILM

    아쿠아 디 파르마 X 정한

  • FILM

    아쿠아 디 파르마 X 정한

  • FILM

    대너 X 데니안

  • FILM

    인생 선배! 배우 손석구의 취향 탐구 영역(※ 치명주의보)

  • FILM

    까르띠에 X 손석구

MORE FROM ARENA

  • INTERVIEW

    이브의 경고

    ‘이달의 소녀’에서 독립해 솔로 아티스트로서 첫걸음을 내딛는 이브. 첫 EP를 발표한 그녀는 평온하면서도 흔들리지 않는 열정을 노래에 담으려 한다. 자신이 가장 좋아하는 꽃인 연꽃처럼.

  • FILM

    AAA x 에이전트H

  • FASHION

    올해의 시계

    사실과 경향에 입각해 약간의 기호를 더한, <아레나>가 꼽은 올해의 시계 6개.

  • LIFE

    보리스 존슨의 '에포트레스 시크'

    사이먼 쿠퍼가 말하는 영국 엘리트의 민낯.

  • LIFE

    K-팝의 미래, BTS에게 바통을 이어받을 자 누구인가?

    BTS, BTS를 너무 얘기해서 지겨울 수도 있는 2019년이다. 그럼에도 여전히, K-팝의 미래는 포스트 BTS가 나오느냐에 달려 있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