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LIFE MORE+

Editor's Pick

골든 위스키

12월에 어울리는 아늑하고 편안한 풍미를 지닌 싱글 몰트위스키.

UpdatedOn November 27, 2020

/upload/arena/article/202011/thumb/46648-435142-sample.jpg

발렌타인 싱글 몰트 글렌버기 18년 가격미정 발렌타인 제품.

발렌타인 블렌드의 핵심인 글렌버기 증류소에서 탄생한 글렌버기 12년, 15년에 이어 18년간 잘 숙성된 발렌타인 싱글 몰트위스키를 만나볼 수 있다. 글렌버기 18년은 오렌지와 블랙 커런트의 단맛이 두드러지고 부드러운 질감으로 이어져 깊은 여운을 남긴다. 농밀한 호박색을 띠는 이 싱글 몰트위스키는 의외로 잘 익은 사과와 베리 향을 풍기고 한 잔 마시면 균형 있는 풍미가 입안을 휘감듯이 어우러진다. 기분마저 둥글둥글해지는 글렌버기 18년은 연말 모임에서 좋은 사람들과 나누기에도, 혼자서 오롯이 풍미를 즐기기에도 더할 나위 없이 좋다.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이상
PHOTOGRAPHY 박원태
ASSISTANT 김지현

2020년 12월호

MOST POPULAR

  • 1
    유겸, “새로운 음악과 무대로 자주 얼굴을 비추는 게 목표예요”
  • 2
    The Year of Rabbit!
  • 3
    The New Black
  • 4
    Be Fabulous
  • 5
    푸짐한 한 상, 서울 솥밥 가게 4

RELATED STORIES

  • LIFE

    신기술과 일상

    일상과 예술 속으로 기술이 스며든다. 그 경향을 보여주는 이번 달 이색 소식들.

  • LIFE

    검은 토끼의 해

    2023 계묘년의 막이 열렸다. 계묘년, 설, 밸런타인데이를 맞아 출시된 아이템과 새해를 맞은 아트 신의 목표.

  • LIFE

    Spiritual Waiting

    기다림 끝에 피어난 돔 페리뇽 빈티지 2004 – 플레니튜드 2의 찬란함.

  • LIFE

    맛으로 전하는 복

    모두를 만족시킬 K-디저트 선물 세트 3

  • LIFE

    탁주의 변주

    심심한 탁주에 변주를 줬더니 새로운 세계가 열렸다.

MORE FROM ARENA

  • FILM

    블락비 피오

  • FASHION

    벌써 장갑

    아직 손이 시린 계절은 아닐지라도, 이번 시즌은 장갑이 대세니까.

  • FASHION

    치기어린 청춘의 색

    현란하게, 몽롱하게 흔들리는 치기 어린 청춘의 색.

  • CAR

    Be Cool

    펀 투 드라이빙의 절정, 쿨하게 달리는 스포츠카.

  • FASHION

    기대와 주목

    국내는 물론 해외에서 두각을 나타내며 한국 패션 업계의 젊은 세대를 이끌어가는 창창한 브랜드. 그들과의 직설적인 이야기.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