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DRIVE AWAY

어디든 떠나고 싶은 마음이 들면 곧장.

UpdatedOn November 08, 2019

/upload/arena/article/201911/thumb/43225-390851-sample.jpg

오버사이즈 카 코트 5백70만원 구찌 제품.

/upload/arena/article/201911/thumb/43225-390854-sample.jpg

자물쇠 모티브 목걸이 가격미정 에르메스 제품.

/upload/arena/article/201911/thumb/43225-390855-sample.jpg

더블 브리지 선글라스 29만원·마세라티 드라이빙 장갑 78만5천원 모두 에르메네질도 제냐 제품.

/upload/arena/article/201911/thumb/43225-390852-sample.jpg

프랑켄슈타인 키링 가격미정 프라다 제품.

/upload/arena/article/201911/thumb/43225-390856-sample.jpg

모노그램 수트 케이스 가격미정 펜디 제품.

/upload/arena/article/201911/thumb/43225-390848-sample.jpg

간치니 버클 장식 로퍼 79만원 살바토레 페라가모 제품.

/upload/arena/article/201911/thumb/43225-390853-sample.jpg

아가일 패턴 스웨터 1백76만원 구찌 제품.

/upload/arena/article/201911/thumb/43225-390849-sample.jpg

34번가 센티드 오벌 160g 8만7천원 딥티크 제품.

/upload/arena/article/201911/thumb/43225-390850-sample.jpg

지퍼형 가죽 반지갑 50만원대 지방시 by 미스터포터 제품.

<아레나옴므플러스>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이상
PHOTOGRAPHY 김선익
ASSISTANT 유효율

2019년 11월호

MOST POPULAR

  • 1
    NEW NORMAL
  • 2
    섞여서 좋은 것
  • 3
    Dear My VALENTINE
  • 4
    A QUIET AFTERNOON
  • 5
    세븐틴 민규, "힘든 시간이 끝나고 무대에 섰을 때의 희열은 몇 배로 더 커요."

RELATED STORIES

  • FASHION

    City Warrior

    투박한 페인팅, 섬세하게 찢긴 디스트레스트 효과로 겹겹이 무장한 디젤의 봄/여름.

  • FASHION

    봄여름 내 주구장창 신을 새하얀 스니커즈 4

    봄맞이 새 신을 꺼내보자.

  • FASHION

    DOUBLE SIDENESS

    강인함과 여림이 공존하고 혼돈과 질서가 연속된 프라다.

  • FASHION

    우아한 회복의 힘

    보테가 베네타의 24 겨울 컬렉션은 불모지 속 희망을 비춘다.

  • FASHION

    DAY DREAMER

    몽롱한 환상에 잠긴 셀린느의 봄.

MORE FROM ARENA

  • ARTICLE

    제냐와 서울

    에르메네질도 제냐의 새로운 행보, ‘XXX(엑스엑스엑스) 컬렉션’의 시작을 알리는 성대한 론칭 행사가 얼마 전 서울, 성수동에서 진행됐다. 에르메네질도 제냐의 아티스틱 디렉터 알레산드로 사르토리에게 물었다. 도대체 왜 서울에서?

  • FASHION

    A QUIET AFTERNOON

    익숙하고 차분한 오후, 나지막한 미디엄 템포의 로로피아나.

  • REPORTS

    반듯한 일탈

    데뷔 이래 16년간 여자들의 ‘첫사랑 오빠’로 살아온 배우 조현재가 달라졌다. 조금 ‘센 오빠’가 돼도 괜찮겠다는 생각이 들어서다.

  • FASHION

    MY OCTAGON IS HERE

    우린 이제 UFC를 입는다. 스타일로 증명하라.

  • ARTICLE

    THE OUTERS

    집 대신 따뜻한 아우터 한 겹, 두 겹, 세 겹.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