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LIFE MORE+

WARM UP

포근한 니트에 노곤히 스민 찬바람 부는 계절의 기운.

UpdatedOn October 18, 2018

/upload/arena/article/201810/thumb/40168-336659-sample.jpg

풍성한 컬러 팔레트를 그러데이션한 크루넥 니트 가격미정 폴 스미스 제품.

/upload/arena/article/201810/thumb/40168-336660-sample.jpg

다람쥐와 로고를 넣은 스웨터 가격미정 로에베 제품.

/upload/arena/article/201810/thumb/40168-336661-sample.jpg

복슬복슬한 촉감의 터틀넥 니트 톱 18만원대 하울링 by 매치스패션닷컴, 짙은 청록색 장갑 가격미정 코스 제품.

/upload/arena/article/201810/thumb/40168-336662-sample.jpg

몸의 실루엣에 따라 자연스럽게 흘러내리는 모헤어 스웨터 55만원 아크네 스튜디오 제품.

/upload/arena/article/201810/thumb/40168-336663-sample.jpg

산의 형상을 그래픽처럼 짜 넣은 캐시미어 소재 스웨터 1백90만원 에르메네질도 제냐 꾸뛰르 제품.

/upload/arena/article/201810/thumb/40168-336664-sample.jpg

기하학적인 패턴의 스웨터 1백19만원 닐 바렛 제품.

/upload/arena/article/201810/thumb/40168-336665-sample.jpg

옅은 하늘색 터틀넥 톱 32만7천2백원 스톤 아일랜드, 줄무늬 넥워머 68만원 질 샌더 제품.

/upload/arena/article/201810/thumb/40168-336658-sample.jpg

집업 하이넥 칼라 캐시미어 스웨터 2백20만5천원 에르메네질도 제냐 꾸뛰르 제품.


<아레나옴므플러스>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이상
PHOTOGRAPHY 김선익
MODEL
ASSISTANT 민관우

2018년 10월호

MOST POPULAR

  • 1
    파트너와 잘 지내는 법
  • 2
    NEXT GENERATION, NEW GORPCORE DESIGNER 4
  • 3
    How to become the Justin Min
  • 4
    Keep Balance
  • 5
    빙수보다 파르페

RELATED STORIES

  • LIFE

    흙, 불, 시간을 빚는 남자

    세라미스트 하정호는 흙과 불과 시간으로 도자기를 굽는다. 그가 세라믹 브랜드 ‘델라온’을 통해 하정호는 무엇을 말하고 싶을까? 흙을 만질 때 가장 행복한 사람으로 기억되고 싶다는 하정호 대표와 나눈 이야기.

  • LIFE

    혼자라도 괜찮아

    생각 정리가 필요할 때, 작업에 몰두해야 할 때, 혼자 오롯이 시간을 보낼 수 있는 1인 숙소 5곳.

  • LIFE

    브라보 토니 베넷

    뉴욕의 가난한 이탈리아 이민 가정 소년에서 그래미 어워드 20회 수상의 뮤지션이 되기까지. 재즈 가수 토니 베넷은 어떤 일생을 살았을까? 토니 베넷의 어떤 점이 그를 80년 가까운 세월 동안 슈퍼스타로 남게 했을까? 7월 21일 토니 베넷의 별세 1주기를 앞두고 세 명의 재즈인에게 들어본 토니 베넷의 음악 인생.

  • LIFE

    열대야를 비추는 재즈

    여름밤을 수놓는 낭만적인 플레이리스트.

  • LIFE

    파트너와 잘 지내는 법

    오늘날의 20대가 털어놓는 섹스 파트너 이야기.

MORE FROM ARENA

  • REPORTS

    그 누구도 아닌 김주혁

    누구든 김주혁을 안다. 하지만 누구도 이런 김주혁은 잘 모를 것이다. 어디에 있든 조금 외로워 보이는 그를. 좋아하는 담배를 물고 가만히 앉아 있을 때조차 온갖 감정이 넘실거리는 그 얼굴을. 시니컬한 온정과 투박한 순수가 뒤엉킨, 이 예민한 남자의 명암을. 겨울의 끝, 인적 드문 밤의 공원. 김주혁이 거기에 서 있었다. 어둠에 익숙한 모습으로.

  • FASHION

    The Sunny Side

    느슨하고 나른해지는 봄날의 양지.

  • INTERVIEW

    JAY B는 자유롭고

    밑바닥부터 다시 시작하자. JAY B는 그렇게 생각했다. 갓세븐의 리더는 JYP를 떠나 그룹을 이어갈 것을 선언했고, 솔로 뮤지션으로서 데뷔를 준비하며, 믹스테이프를 내고 전시를 여는 아티스트 Def.로서의 활동도 지속할 예정이다. 더 자유로워지고, 더 단단해진 JAY B와 만나 용기와 우울과 문학과 열망에 대해 수영장에서 나눈 한담.

  • FASHION

    칼바람을 막아줄 립밤 6

    칼바람에 갈라지고 메마르는 입술을 위해.

  • INTERVIEW

    SO GALLANT

    갈란트는 자신의 첫 EP인 를 소개할 당시 ‘#Adderall&B’ ‘#Emo&B’ 같은 태그를 붙였다. 1992년에 태어난 이 R&B 뮤지션은 기성의 장르나 분류 속에 존재하길 원치 않는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