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INTERVIEW MORE+

NEW MINI JCW CLUBMAN

안개등 자리에는 냉각 공기흡입구가, 차체에는 두 줄의 빨간색 스포츠 스트라이프를, 곳곳에는 JCW 로고를 새기고 미니가 레이싱 카로 돌아왔다.

UpdatedOn August 14, 2018

3 / 10
/upload/arena/article/201807/thumb/39433-324237-sample.jpg

 

 4 
새로운 JCW 시리즈는 사륜구동이다.
뉴 MINI JCW 클럽맨에는 미니
고유의 사륜구동 시스템 ALL4가 적용되며 그립력이 향상됐다. ALL4는 급격한 회전 구간에서 빛을 발한다. 이제 오버스티어 걱정은 접어두자.

 6.3sec ​
스포츠로 주행 모드를 설정하고, 가속페달을 힘껏 밟으면 정지 상태에서 100km/h까지 6.3초 만에 도달한다.

 39마력 
2.0L 4기통 JCW 트윈파워 터보 엔진은 미니 쿠퍼 S 클럽맨보다 힘이 월등하다. 최고출력은 39마력 높고, 최대토크는 7.2kg·m 강하다. 최고출력 231마력(5,000~6,000rpm), 최대토크 35.7kg·m(1,450~4,500rpm)를 발휘한다.

 6개 
스포티한 주행의 주안점은 안전이다. JCW 클럽맨에는 다이내믹 스태빌리티 컨트롤, 다이내믹 트랙션 컨트롤, 전자식 디퍼렌셜 록 컨트롤이 장착됐다. 혹여나 발생할 사고를 위해 6개의 에어백과 3점식 안전벨트도 전 좌석 적용됐다. 사고가 발생하면 자동으로 응급 전화로 연결된다.

 18inch 
JCW 시리즈는 미니의 스포츠카 버전이다. 휠도 스포티하다. 크기는 18인치(225/40)로 쿠퍼 S 클럽맨과 동일하지만 JCW 경합금 휠을 사용해 차이를 두었고, 브렘보(Brembo)사의 스포츠 브레이크 시스템을 적용해 제동력을 높였다.

 1,250L 
차체는 작지만 적재 공간은 평균 수준이다. 트렁크 용량은 360L이며, 2열 시트를 접으면 최대 1,250L까지 확장된다. 리어 범퍼 아래 발을 넣고 움직이면 스플릿 도어가 양방향으로 열린다.

 40:20:40 
뒷좌석에 앉아도 불편하지 않다. 5개 시트 모두 풀사이즈다. 2열 시트는 40:20:40 비율의 분리식 시트고, 운전석과 조수석은 다이나미카 재질의 카본 블랙 JCW 스포츠 시트다. 코너에서 옆구리를 지지한다. JCW 가죽 스티어링 휠, 스테인리스 스틸 페달 등 실내는 레이싱 카 콘셉트다.

 5천5백70만원 
가격은 쿠퍼 S 컨트리맨보다 7백만원 비싸다. 추가된 성능과 디자인, 액세서리, 첨단 기능을 고려하면 납득되는 수준.
 

<아레나옴므플러스>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조진혁

2018년 08월호

MOST POPULAR

  • 1
    책으로 즐기는 시계
  • 2
    A Rainy Day
  • 3
    혼자라도 괜찮아
  • 4
    Sea, Sea
  • 5
    셀럽이 자주 출몰하는 유러피안 레스토랑 4

RELATED STORIES

  • INTERVIEW

    <아레나> 8월호 커버를 장식한 세븐틴 원우

    독보적인 아름다움을 담은 세븐틴 원우의 <아레나> 8월호 커버 공개!

  • INTERVIEW

    How to become the Justin Min

    미국에서 나고 자란 민홍기는 공부를 잘했다. 아이비리그에 진학했고, 잡지사 기자로도 일했지만, 연기자가 되기로 결심하고 인터넷에 ‘연기하는 법’을 검색하며 오디션을 보러 다녔다. <애프터 양> <엄브렐러 아카데미> <성난 사람들(비프)>의 바로 그 배우. 저스틴 민이 말하는 저스틴 민 되는 법.

  • INTERVIEW

    황선우, 더 멀리

    황선우는 같은 힘을 쓰고도 더 멀리 나가는 게 자기 재능이라고 했다. 자기 재능을 확실히 알고 서슴없이 나아가 그는 세계 최고가 되었고 2024년 파리 올림픽에서 한 번 더 톱을 노린다. 황선우의 눈빛, 황선우의 몸, 그리고 그와 나눈 짧은 이야기.

  • INTERVIEW

    오후의 엄태구

    드라마 <놀아주는 여자>에 출연한 엄태구와 조용한 오후에 조용하게 화보를 촬영하고 조용하게 이야기를 나눴다. 작은 목소리로 섬세하게 반응한 엄태구와의 시간.

  • INTERVIEW

    엄태구, "좋은 사람인데 연기도 잘하는 사람으로 기억되고 싶어요."

    배우 엄태구의 <아레나> 7월호 인터뷰 미리보기

MORE FROM ARENA

  • INTERVIEW

    가장 우아한 순간

    우리가 곧 다시 누리게 될 일상의 아름다움을 말하는 브루넬로 쿠치넬리와 그가 전개하는 남성복 레이블의 봄·여름 컬렉션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 FASHION

    Top Gun Series

    IWC는 2022년에도 파일럿 워치에 집중한다. 간결한 디자인과 파일럿 워치의 기능에 충실해온 탑건 컬렉션은 디자인과 기술력이 완벽하게 어우러진 네 가지 신제품과 함께 더욱 대담한 정체성을 드러낼 것.

  • INTERVIEW

    정진운, “<오! 마이 고스트> 어떻게 재밌게 보여줄까 고민해”

    배우 정진운의 남성미 넘치는 화보와 인터뷰 미리보기

  • LIFE

    스페이스 오디티

    뉴미디어가 언급된 것은 몇 해 전 일이다. 이제 뉴미디어는 기존 미디어와 어깨를 견주는 규모로 성장했다. 시사, 정치, 사회, 라이프스타일 등 다양하게 전개되고 있는 뉴미디어 시장을 보며 의문이 솟았다. 밀레니얼 세대가 뉴스에 바라는 것은 무엇일까. 그들이 뉴미디어를 구독하는 이유는 또 무엇일까. 새로운 세대의 미디어는 어떻게 변화하고 또 달라질까. 뉴미디어를 만드는 사람들에게 물었다.

  • INTERVIEW

    ‘이근은 살아남는다’ 이근 대위 미리보기

    이근, 이기적인 포스. 남자란 이런 것.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