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INTERVIEW MORE+

2018 연휴 가이드

올해엔 미리 준비해서 제대로 놀 거야.

UpdatedOn January 03, 2018

3 / 10
/upload/arena/article/201712/thumb/37170-275554-sample.jpg

 

  • JAN

    1월의 공휴일은 신정, 1일뿐이다. 미리 준비한 사람이라면 이미 2017년 12월 29일 금요일 저녁에 어디론가 떠날 계획이 있겠지. 걱정 마라 우리에게는 2월이 있다.

  • FEB

    2월 15일부터 18일까지 설 연휴다. 앞뒤로 연차를 붙이면 총 5일간 쉴 수 있다. 티켓만 구할 수 있다면 가까운 동남아 정도 떠나는 걸 추천한다. 5월은 돼야 연휴 시즌이 제대로 올 테니 미리 쉬어두는 게 좋다.

  • MAR

    3월 1일, 목요일이 삼일절이다. 3월 2일 금요일에 연차를 쓰면 총 4일은 쉴 수 있다. 4월에 공휴일이 없는 걸 감안하면 이때 잠시 가까운 제주도 정도 다녀오는 것도 나쁘지 않다.

  • MAY

    모든 직장인이 어린이가 되는 5월 5일 어린이날 그리고 5월 7일의 대체휴일까지. 5월 5일부터 7일까지 총 3일은 기본으로 쉰다. 앞뒤로 연차를 하루 정도 붙여 4일간. 4월에 못 간 봄나들이나 다녀오자. 22일 석가탄신일도 있다. 센스 있는 회사라면 21일은 재량껏 쉬라고 할 텐데….

  • JUN

    6월 6일 현충일과 6월 13일 지방선거일 둘 다 수요일이라고 해서 낙담할 필요 없다. 이럴 때 목요일, 금요일 이틀 연차를 쓰면 된다. 총 5일의 휴가를 만들어 일본이나 동남아 여행을 가자. 아쉽게도 7, 8월 한창 더울 시기에는 공휴일이 8월 15일 광복절 하루뿐이다. 올해 여름은 유독 길게 느껴질 게 분명하다. 미리 바람 좀 쐬고 오자.

  • AUG

    도저히 더위를 참을 수 없다면, 8월 15일 광복절 기준 앞뒤로 이틀 연차를 쓰자. 다만, 한창 휴가 시즌이라 어딜 가든 사람이 많을 게 분명하다. 최대한 9월까지 버텨보길 권한다.

3 / 10
/upload/arena/article/201712/thumb/37170-275555-sample.jpg

 

  • SEP

    올해 가장 오래 쉴 수 있는 달이다. 9월 22일부터 26일까지 주말과 추석 연휴를 합치면 기본 5일은 쉴 수 있다. 여기에 27, 28일 이틀간 연차를 쓰면 9월 22부터 30일까지 9일간 쉴 수 있다. 동남아든 어디든 상관없다. 당장 해외 티켓부터 끊자.

  • OCT

    연차 3일 쓸 ‘깡’이 있다면, 10월 3일 개천절부터 9일 한글날까지 7일간 쉴 수 있다. ‘깡’만 있다면 해외 어디든 다녀올 수 있는 시간이다. 일단 티케팅 하고 ‘깡’을 기르는 것도 괜찮지 않을까?

3 / 10
/upload/arena/article/201712/thumb/37170-275553-sample.jpg

 

DEC

성탄절 딱 하루 쉰다. 연차가 아직 남았다면, 24일 크리스마스 이브에 써서 12월 22일부터 25일까지 4일간 쉬는 것도 좋다. 하지만 이 시기에는 어딜 가나 사람이 붐빌 거다. 애인이 있다면 쉬고 솔로라면 일하는 게 낫지 않을까?

EDITOR’S TIP

봄 따위 일로 잊어라. 4월은 벚꽃 계절이지만 공휴일이 없다. 7월 한여름도 마찬가지다. 회사 에어컨 아래서 참자. 그리고 11월도 공휴일이 없다. 하지만 2월, 9월, 10월은 노려볼 만하다. 최소 5일은 쉴 수 있거든. 그리고 여름이나 겨울에 몰아서 쉬지 말고 상반기, 하반기 균형감 있는 연휴 일정을 잡길 바란다. 한 해를 보내는 일은 장거리 달리기 같은 거니까.

<아레나옴므플러스>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GUEST EDITOR 김민수
ILLUSTRATION 국형원

2018년 01월호

MOST POPULAR

  • 1
    초여름엔 버블버블
  • 2
    Hey, Baby girl!
  • 3
    데이팅 어플 대신 소셜 다이닝
  • 4
    퇴근 후 한잔 서울 야장
  • 5
    명작의 조건

RELATED STORIES

  • INTERVIEW

    <아레나> 6월호 커버를 장식한 배우 손석구

    강인한 매력이 돋보이는 손석구의 <아레나> 6월호 커버 공개!

  • INTERVIEW

    남자, 서른을 말하다

    남성복 브랜드 올젠이 론칭 30주년을 기념해 지난 30년간 지켜온 오리지널리티와 가치에 대해 더욱 특별한 의미를 더한다. 바이올리니스트 대니 구와 정신과 전문의 양재웅 원장이 말하는 ‘우리의 서른’에 대한 이야기.

  • INTERVIEW

    송중기가 짊어진 것

    송중기는 배우가 대단한 직업이 아니고 관객의 두 시간을 위한 땔감 정도라고 했다. 한 배우로서, 사람으로서의 책임을 생각하며 살아가는 송중기와 나눈 이야기.

  • INTERVIEW

    해방으로부터

    11년 전 작품 속에서 해방을 외쳤던 이민기는 이제 알고 있다. 해방은 없음을. 그보다 중요한 건 평범하게 제 몫을 해내는 것임을.

  • INTERVIEW

    엄청나게 큰 주먹을 휘두르는 남자

    국내 개봉을 앞둔 <범죄도시4> 허명행 감독을 만났다. 그는 지금 대한민국 영화계에서 가장 큰 주먹을 휘두르는 남자다. 하지만 그는 주먹의 크기보다 주먹을 휘두르는 명분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MORE FROM ARENA

  • CAR

    동경의 자동차

    마세라티가 도쿄의 한 사찰에서 신형 그란투리스모를 공개했다. 이름 그대로 더 멀리 더 편하게 달리기 위한 경주 차였다.

  • INTERVIEW

    신과 함께

    캘리포니아의 스케이트보드 문화를 포착한 다큐멘터리 <갓스피드>는 공개 직후 큰 반향을 일으켰다. 다큐멘터리 제작자인 다본테 졸리(Davonte Jolly)가 <갓스피드> 이전과 이후에 대해 얘기한다.

  • INTERVIEW

    홍경, 순간을 믿어요

    성급함은 모른다. 그저 순간에 솔직하고, 순간에 충실하며, 순간에 반응할 뿐이다. 마침내 마주하게 될 결정적 순간을 기다리는 배우, 홍경.

  • LIFE

    비스포크 홈과 가전 디자인의 트렌드

    전 세계 디자인 트렌드의 중심에서 삼성전자가 비스포크 홈을 공개했다. 기사에서는 이탈리아 밀라노에서 열린 ‘유로쿠치나 2022’에 전시된 비스포크 홈을 살피고 디자이너들과 함께 가전 디자인의 트렌드를 짚는다.

  • FASHION

    2021 F/W COLLECTION

    <아레나> 에디터들의 취향이 담긴 베스트 쇼, 그리고 주목해야 할 키워드 3.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