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같은 티셔츠 다른 느낌Ⅱ

군더더기 없이 깔끔한 무지 티셔츠.

UpdatedOn May 18, 2017

3 / 10
/upload/arena/article/201705/thumb/34592-230883-sample.jpg

가슴에 로고 패치를 작게 더한 티셔츠 가격미정 라코스테 제품. 팬츠 가격미정 자라, 운동화 가격미정 컨버스 제품.

가슴에 로고 패치를 작게 더한 티셔츠 가격미정 라코스테 제품. 팬츠 가격미정 자라, 운동화 가격미정 컨버스 제품.

넉넉한 사이즈의 티셔츠 21만9천원 SOE by 아이엠샵 제품.

넉넉한 사이즈의 티셔츠 21만9천원 SOE by 아이엠샵 제품.

넉넉한 사이즈의 티셔츠 21만9천원 SOE by 아이엠샵 제품.

봄에 어울리는 벚꽃 색깔 티셔츠 3만9천원 반스 제품.

봄에 어울리는 벚꽃 색깔 티셔츠 3만9천원 반스 제품.

봄에 어울리는 벚꽃 색깔 티셔츠 3만9천원 반스 제품.

합리적인 가격의 티셔츠 7천9백원 유니클로 제품.

합리적인 가격의 티셔츠 7천9백원 유니클로 제품.

합리적인 가격의 티셔츠 7천9백원 유니클로 제품.

친환경 소재를 사용한 티셔츠 1만1천원 H&M 제품.

친환경 소재를 사용한 티셔츠 1만1천원 H&M 제품.

친환경 소재를 사용한 티셔츠 1만1천원 H&M 제품.

도톰한 면 소재로 만든 티셔츠 3만9천원 캠버 by 배럴즈 제품.

도톰한 면 소재로 만든 티셔츠 3만9천원 캠버 by 배럴즈 제품.

도톰한 면 소재로 만든 티셔츠 3만9천원 캠버 by 배럴즈 제품.

재활용 면과 폴리에스테르 소재로 만든 티셔츠 5만5천원 파타고니아 제품.

재활용 면과 폴리에스테르 소재로 만든 티셔츠 5만5천원 파타고니아 제품.

재활용 면과 폴리에스테르 소재로 만든 티셔츠 5만5천원 파타고니아 제품.

밑단에 브랜드 로고를 새긴 티셔츠 3만9천원 디스이즈네버댓 제품.

밑단에 브랜드 로고를 새긴 티셔츠 3만9천원 디스이즈네버댓 제품.

밑단에 브랜드 로고를 새긴 티셔츠 3만9천원 디스이즈네버댓 제품.

브랜드 로고를 포인트로 새긴 티셔츠 13만5천원 스톤 아일랜드 제품.

브랜드 로고를 포인트로 새긴 티셔츠 13만5천원 스톤 아일랜드 제품.

브랜드 로고를 포인트로 새긴 티셔츠 13만5천원 스톤 아일랜드 제품.

같은 티셔츠 다른 느낌 시리즈 기사

같은 티셔츠 다른 느낌 시리즈 기사

 

같은 티셔츠 다른 느낌 Ⅰ
같은 티셔츠 다른 느낌 Ⅲ

<아레나옴므플러스>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김장군
PHOTOGRAPHY 조성재
HAIR & MAKE-UP 이소연
MODEL 이태균
ASSISTANT 최민지

2017년 05월호

MOST POPULAR

  • 1
    초여름엔 버블버블
  • 2
    SHOW YOUR SHOES
  • 3
    A little Madness in the Spring
  • 4
    까르띠에 X 손석구
  • 5
    CUT&SEW

RELATED STORIES

  • FASHION

    셀린느 남성 윈터 24 - 환상 교향곡 컬렉션

  • FASHION

    Enfant Terrible

    조각나고 부서진 동심을 품은 어른이들의 하루.

  • FASHION

    A little Madness in the Spring

    여러 감정을 흘려보내는 봄의 절정, 계절의 파편을 지닌 남자와 옷.

  • FASHION

    Hey, Baby girl!

    이토록 화창하고 매력적인 일상.

  • FASHION

    명작의 조건

    불가리 옥토 피니씨모는 내일의 고전이 될 수 있을까?

MORE FROM ARENA

  • LIFE

    라라랜드행 심야버스

    샌프란시스코에서 잠들었는데 로스앤젤레스에서 깼다. 움직이는 호텔 ‘캐빈’ 버스가 좁힌 두 도시 간의 거리.

  • INTERVIEW

    글렌 마틴스의 세계

    글렌 마틴스가 바라보는 패션의 시작과 끝은 모두 사람으로 통한다. 다양성이 존중되는 평등한 미래를 꿈꾸며 그가 나아가는 또 다른 세계.

  • LIFE

    진지한 사라

    네덜란드 사진가 사라 반 라이는 2022년 어느 날 15일 동안 서울에 머물렀다. 걸어다니며 자기 눈으로 지켜본 서울을 자신의 감각으로 사진에 담았다. 5개월 후 사진집이 나왔고 전시회가 열렸다. 사진집은 <루이 비통 패션 아이 서울>로, 전시는 남산의 피크닉에서. 사라는 전시가 시작될 때 한국을 다시 찾아 자신의 이야기를 들려주었다. 사진, 도시, 서울에 대해.

  • FASHION

    NIGHTMARE

    기괴하고 서늘한 한여름 밤의 꿈.

  • FASHION

    중무장 아우터들: Belted Coat

    혹한 대비가 필요한 12월, 보다 견고하고 멋지게 중무장할 수 있는 아우터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