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물 없이

드라이 샴푸라고 들어본 적 있는가? 신통방통한 가루로 물 한 방울 없이 머리를 감을 수 있다.

UpdatedOn July 20, 2016

3 / 10
/upload/arena/article/201607/thumb/31109-162662-sample.jpg

왼쪽부터) 페퍼민트 추출물을 함유한 모닝티 드라이 샴푸 100mL 8천5백원 스킨푸드, 네틀 성분을 함유한 네틀 드라이 샴푸 150mL 1만6천원 클로란, 6가지 식물 추출물을 함유한 돈 워리 노세범 드라이 샴푸 50mL 8천원 이니스프리, 부착된 퍼프로 두피를 툭툭 두드려 사용하는 오일 컷 헤어 드라이 파우더 20g 1만4천원 쏘 내추럴, 옥수수 가루로 이뤄진 노 드라우트 115g 1만7백원 러쉬, 쌀가루, 옥수수 가루, 페퍼민트 성분 등의 나뚜리아 드라이 샴푸 75mL 1만2천원 르네휘테르, 99.8% 자연 유래 성분으로 이뤄진 샴푸어 드라이 샴푸 56g 3만4천원 아베다 제품.

왼쪽부터) 페퍼민트 추출물을 함유한 모닝티 드라이 샴푸 100mL 8천5백원 스킨푸드, 네틀 성분을 함유한 네틀 드라이 샴푸 150mL 1만6천원 클로란, 6가지 식물 추출물을 함유한 돈 워리 노세범 드라이 샴푸 50mL 8천원 이니스프리, 부착된 퍼프로 두피를 툭툭 두드려 사용하는 오일 컷 헤어 드라이 파우더 20g 1만4천원 쏘 내추럴, 옥수수 가루로 이뤄진 노 드라우트 115g 1만7백원 러쉬, 쌀가루, 옥수수 가루, 페퍼민트 성분 등의 나뚜리아 드라이 샴푸 75mL 1만2천원 르네휘테르, 99.8% 자연 유래 성분으로 이뤄진 샴푸어 드라이 샴푸 56g 3만4천원 아베다 제품.

보통 드라이 샴푸에 대해 의문을 갖는 점은 정말 물과 일반 샴푸로 머리 감을 필요 없이 깨끗해지느냐는 것, 그렇다면 매일 이것만 써도 되느냐는 것이다. 결론부터 말하자면 머리 감은 것처럼 볼륨이 살아나고, 냄새와 유분이 사라지지만 매일같이 이것만 쓸 수는 없다. 드라이 샴푸의 원리는 피지와 미세한 이물질을 흡착하는 기능의 고운 가루가 기름진 머리를 보송보송하게 하고, 기분 나쁜 냄새도 잡아주는 것이다.

구석구석 드라이 샴푸를 뿌리고 다시 잘 털어내야 하는데, 만약 매일 이것만 뿌린다면, 아마도 미세한 가루가 축적될 거다. 드라이 샴푸는 매일 머리를 감기 부담스러운 건조한 모발의 관리, 오후만 되면 기름기가 흐르는 모발의 응급처치, 또 축 가라앉은 모발에 볼륨감을 부여하는 것, 장거리 비행이나 캠핑 상황 등등 쓰임새가 다양하다. 물론 이 모든 경우를 통틀어 가장 필요한 순간은 늦잠 잤을 때일 거다.
 

How To

1 손으로 머리카락을 쥐고, 30cm가량 떨어진 위치에서 모근을 향해 스프레이를 분사한다. 가루 타입은 손에 덜어 모근을 중심으로 전체적으로 구석구석 마사지하듯 바른다.
2 그대로 약 3분 정도 방치한다. 이때 미세한 드라이 샴푸 가루가 과잉 피지와 이물질을 흡착한다.
3 빗이나 손으로 잘 털어준다. 특히 뭉친 부분이 없는지 잘 살펴야 한다. 이렇게만 해도 충분히 볼륨이 살아난다.
4 더 풍성한 볼륨감을 원한다면 진짜 젖은 머리를 말리듯 드라이하며 가루를 털어낸다.

물 시리즈

물 시리즈

< 오직 물 > - 클렌징 워터라고 들어본 적 있는가? 세안제 없이 오로지 이 마법 같은 물만으로 피부를 씻어낼 수 있다.
http://smlounge.co.kr/arena/article/31105

<아레나옴므플러스>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PHOTOGRAPHY 박원태
MODEL 주어진
HAIR&MAKE-UP 이은혜
ASSISTANT 김성덕
EDITOR 최태경

2016년 07월호

MOST POPULAR

  • 1
    Greenery Days
  • 2
    BEFORE SUNSET
  • 3
    스타일에 의한 스타일을 위한 영화 4
  • 4
    Thinner
  • 5
    WARMING UP

RELATED STORIES

  • FASHION

    SPRING, SPRING

    솟아오르는 스프링처럼 힘차게 생동하는 봄의 기운.

  • FASHION

    Thinner

    얇아서 우아한 시계들.

  • FASHION

    Greenery Days

    무채색 일상 속 비현실적으로 선명한 그린 다이얼 워치 6.

  • FASHION

    THE PREPSTER

    스포티와 프레피, 그 어디쯤에서.

  • FASHION

    고급 시계 3라운드

    한국 고급 시계 시장에 성숙기가 올까?

MORE FROM ARENA

  • LIFE

    그 밤에 가봐 #뮤추얼 사운드 클럽, 테라스 꾸까

    20대가 좋아할 만한 개성파 술집, 그리고 음악이 흐르는 바.

  • LIFE

    책상 위 소품들

    봄 햇살을 보니 괜스레 텅 빈 책상을 채우고 싶다. 이런 물건이라면 언제든 앉아 있고 싶다.

  • LIFE

    후지필름코리아 인스탁스 미니 에보

  • LIFE

    훔치고 싶던 방

    여행 중 마주친 방이라면 어느 곳이든 훔쳐오고 싶을 정도로 좋았겠지만, 유독 마음을 헤집어놓은 방.

  • FASHION

    사회 초년생과 손목시계

    쓰고 싶은 마음과 쓸 돈이 정해진 현실 사이에서.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