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ILM MORE+

.

누가 뭐래도 윤시윤

UpdatedOn July 06, 2016

 

 

<아레나옴므플러스>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CREDIT INFO

2016년 06월호

MOST POPULAR

  • 1
    FOCUS ON
  • 2
    LINK TO IDENTITY
  • 3
    연우, “슴슴하지만 밍밍하지 않은, 이 모습 그대로이고 싶어요.”
  • 4
    CUT&SEW
  • 5
    명작의 조건

RELATED STORIES

  • FILM

    까르띠에 X 손석구

  • FILM

    '소원 노트'가 생긴다면 10CM는 어떤 소원을 적을까?

  • FILM

    배우 송중기의 무수한 인생작 중 캐릭터 VS 본캐의 입장 차이

  • FILM

    루이 비통 X 송중기

  • FILM

    배우 이영애가 들려주는 평소의 생각들(feat. 취미, 고민, 작품 그리고 돈까스)

MORE FROM ARENA

  • INTERVIEW

    2022년 시대정신 #윤안이 감각하는 것

    앰부쉬를 이끄는 패션 디자이너 윤안. 그녀가 지금 감각하는 것들.

  • ARTICLE

    [A-tv] 에르메네질도 제냐X세훈

  • AGENDA

    Tech Now

    1월의 새로운 테크 제품 중 주목해야 할 셋.

  • LIFE

    아무튼 방탄소년단이 좋다는 글

    월드와이드 슈퍼스타 ‘방탄소년단’이 이토록 성장한 사실은 전 과정을 지켜본 우리 ‘아미’는 물론이겠고, 전 세계인이 알 테다. 하지만 팬덤인 아미가 아니라면 몰랐을 방탄소년단의 매력들을 다시 한 번 짚고 싶다.

  • LIFE

    우리를 찾아온 것이 아름다움이라면

    각각의 색과 빛을 지닌 세 개의 전시가 찾아왔다. 영화를 그리는 일러스트레이터, 언어의 의미를 소거하여 무용한 아름다움에 닿고자 하는 작가, 소외된 몸들로 사회의 이데올로기를 직시하는 작가가 펼쳐내는 세계.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