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Various White

만만한 게 화이트 티셔츠라는 편견은 버려라. 이토록 다채로운 화이트 티셔츠들.

UpdatedOn July 05, 2016

39만8천원 아이엠샵 판매.

39만8천원 아이엠샵 판매.

39만8천원 아이엠샵 판매.

1만9천원.

1만9천원.

1만9천원.

  • Teatora

    고급 호텔의 견고한 침대 시트를 가공해 제작한 소재로 바스락거리는 촉감이 쾌적하다.

  • H&M

    부드러운 면 소재에 신축성 있는 엘라스테인을 더한 리브 조직 티셔츠로 몸에 찰싹 붙는 실루엣이 근사하다.

10만3천원 샌프란시스코 마켓 판매.

10만3천원 샌프란시스코 마켓 판매.

10만3천원 샌프란시스코 마켓 판매.

12만8천원.

12만8천원.

12만8천원.

  • Howlin

    면과 폴리에스테르 소재를 혼방한 보송보송한 테리 소재 티셔츠로 살에 닿는 촉감은 물론 시각적으로도 보드랍다.

  • YMC

    세밀한 천공을 더한 부드러운 색감의 티셔츠로 선선한 통기성이 일품이다.

16만7천원 오쿠스 판매.

16만7천원 오쿠스 판매.

16만7천원 오쿠스 판매.

8만9천원.

8만9천원.

8만9천원.

  • Our Legacy

    바삭바삭한 촉감의 듄 리넨 소재로 일반 리넨 소재보다 살갗에 닿는 까슬까슬함이 덜하다.  

  • Heritage Floss

    100% 면 소재의 모크넥 티셔츠로 피케 조직이라 일반 면 티셔츠보다 한결 시원하다.

11만8천원 ETC 서울 판매.

11만8천원 ETC 서울 판매.

11만8천원 ETC 서울 판매.

5만2천원.

5만2천원.

5만2천원.

  • Youth Machine

    도톰한 스웨트 셔츠 소재의 티셔츠로 아래 양옆에 은색 지퍼 디테일을 가미했다.

  • American Apparel

    와플 조직 면 소재로 약간 긴소매와 타이트한 실루엣이 캐주얼한 아우터와 특히 잘 어울린다.

<아레나옴므플러스>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PHOTOGRAPHY 이준열
ASSISTANT 최민지
GUEST EDITOR 김재경

2016년 06월호

MOST POPULAR

  • 1
    SWEET BOX
  • 2
    섞여서 좋은 것
  • 3
    아이엠이 몬베베의 사랑을 체감하는 순간은 언제일까?
  • 4
    서울 동네들
  • 5
    줄 바꾸기

RELATED STORIES

  • FASHION

    2 BADDIES

    조금 비뚤어지고 싶기도 했던 새해의 다짐.

  • FASHION

    PHOTO BOOTH

    긱스럽고 너디한 일상에 대한 기록.

  • FASHION

    Dear My VALENTINE

    밸런타인데이를 고대하며 발견한 하트와 위트의 아이템.

  • FASHION

    SWEET BOX

    다가오는 밸런타인데이를 위해 디저트보다 더 달콤한, 작고 소중한 선물들을 담았다

  • FASHION

    세차 환자의 패션

    자신을 ‘광빨에 미친 세차 환자’라 표현하며 셀프 세차 유튜브를 운영하고 있는 샤인프릭. 그와 세차의 쾌감을 즐기는 감성 패션 브랜드 크레이지 카 워시 크루의 사이에는 ‘세차’라는 키워드로 하나 되는 교집합이 있다.

MORE FROM ARENA

  • INTERVIEW

    김민재, “안주하지 않고 포기도 안 하고 그냥 꾸준히 하려 했어요”

    축구선수 김민재의 이탈리아 명품 브랜드 돌체앤가바나와 함께한 화보 및 인터뷰 미리보기

  • LIFE

    푸드 스타트업

  • LIFE

    영감을 찾아서: 시인 김승일

    영화 한 편, 소설 한 권은 벽돌 하나에 불과하다. 그것들이 쌓이며 성을 이룬다. 작가의 세계는 그렇다. 때로는 인상적인 작품이 성을 떠받치는 기둥이 되고, 벽돌의 배치에 따라 기발한 아이디어가 발견되기도 한다. 우리는 작가와 함께 그의 성을 투어하며, 작품의 토대가 된 벽돌들을 하나씩 뽑아 들었다. 지금 각 분야에서 가장 유별난, 돋보이는 작가들의 영감 지도다.

  • FASHION

    분명한 존재감

    브랜드의 존재감을 분명하게 과시하는 로고 디자인 백.

  • INTERVIEW

    <헌트>로 돌아온 우아한 남자, 정우성

    정우성은 안주하지 않았다. 작은 도전을 일구며 살았다. 틀을 깨고 나아가는 것은 그가 살아가는 방식이며, 영화를 대하는 태도다. 그는 영화를 정말 좋아한다고 말했다. 평생 영화일을 하며 살아온 자신을 행운아라고 칭했다. 우리가 곧 마주할 그의 도전은 두 편의 영화다. 이정재와 23년 만에 의기투합한 <헌트>와 감독 데뷔작 <보호자>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