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LIFE MORE+

독서삼매경(讀書三昧境)

책꽂이가 있는 모든 공간은 서재가 된다. 이런 집이라면 책 안 읽고는 못 배길 거다.<br><br>

UpdatedOn September 08, 2009

Living Room

이것저것 구비해야 할 것이 많은 거실에는 수납장이 꼭 필요하다. 그렇다면 텔레비전이나 오디오 등을 넣어놓는 수납장 겸용 책꽂이는 어떤가. 잘 정렬해놓은 책은 가전제품들과 결합해 꽤 괜찮은 시각 효과를 내는 데다 자잘한 물건들을 넣을 수 있는 서랍까지 달려 있으니 금상첨화다.

1 스틸이 믹스된 원목 사이드 테이블은 안토니오 스테레오 작품으로 가격미정 플렉스폼 제품. 2 테이블 위 폴 헤닝슨의 스탠드 가격미정 에이후스 제품. 3 색색 줄무늬 컵은 4개 세트에 17만원 폴 스미스 제품. 4 흰색 벽시계 ‘스핀어클락’ 4만9천5백원 밀키톤 제품으로 제인 인터내셔널 판매. 5 보라색 3인용 소파는 마틴 비셔가 디자인한 1950년대 영국 빈티지 제품으로 aA디자인뮤지엄 소장품. 6 가느다란 철제 다리가 달린 유선형 플랫 테이블은 찰스 임스 작품으로 가격미정 인노바드 제품. 7 줄무늬가 가미된 바닥의 레드 러그 가격미정 에이후스 제품. 8 테이블 위에 놓인 줄무늬 스카프 35만원 폴 스미스 제품. 9 철재와 원목이 적절히 배치된 4단 책장 임스 스토리 자유닛420 가격미정 인노바드 제품. 10 책장 위의 임스 라운지 체어 모형 인노바드 소장품. 11 체리 컬러의 원목 바닥재 가격미정 구정마루 제품.

Kitchen

요리를 하다가 조리법이 헷갈릴 때 손닿는 곳에 요리책이 있다면 편리할 것이다. 또 요리가 익어가길 기다리며 잠깐 독서를 즐기기에 이보다 더 프라이빗한 공간은 없을 것. 이때는 조미료통과 요리 재료들이 책과 함께 놓일 수 있는 벽걸이형 책꽂이가 적절하다.

1 책과 조리 기구를 꽂아놓은 십자 모양의 책꽂이 가격미정 퍼니그람 제품. 2 앙증맞은 크기의 장식용 나무 액자 1만2천5백원 마켓엠 제품. 3 손잡이가 달린 냄비 가격미정 디자인와츠 제품. 4 주방용 서랍으로 쓰인 1950년대 영국 빈티지 테이블은 aA디자인뮤지엄 소장품. 5 동글동글한 나무 소재의 새 모형 9만원 덴스크 제품. 6 스테인리스 소재의 파스타 통 가격미정 인더캔틴 제품. 7 조리 기구들을 담을 수 있는 빈티지 단지 가격미정 인더캔틴 제품. 8 주걱과 뒤집개 등의 조리 기구 세트 가격미정 인더캔틴 판매. 9 벽에 부착된 카카오 컬러 타일 가격미정 윤현상재 제품.

Bathroom

화장실에서 보내는 시간이 많은 현대인들을 위한 아이디어다. 바퀴가 달려 있는 스테인리스 소재 책꽂이는 장소를 불문하고 이동 가능하므로 편리하다. 공간의 특성상 고정 책꽂이는 부담스러운 데다 화장지나 수건 등을 걸어놓는 수납장 역할도 충실히 이행할 것이므로.

1 무채색 계열의 라이브러리 노트 1만6천원 세컨드 호텔 제품. 2 스틸 소재의 노란색 휴지걸이 ‘Charles’ 5만원 디자인 파일럿 제품. 3 바퀴가 달려 이동이 용이한 사다리를 연상시키는 책꽂이 가격미정 sid 제품. 4 신문이나 잡지를 걸어놓을 수 있는 시스템 행어 가격미정 인노바드 제품. 5 화장실 바닥에 놓인 카키 러그 가격미정 렉슈어 제품 6 얼룩덜룩한 빈티지 타일 가격미정 윤현상재 제품.

Front Door

외출 시 읽을 만한 책은 현관에 꽂혀 있어야 가지고 나가기 편리하다. 현관에는 이동 시 읽을 만한, 부피가 작은 책들을 꽂을 수 있는 작은 책꽂이가 제격이다. 나지막한 책꽂이는 신발장 옆에 두면 열쇠, 시계 등 잊기 쉬운 외출용 물건들을 수납하기에도 좋다.

1 얼룩말 모양의 열쇠고리 가격미정 북바인더스 디자인 제품. 2 나뭇가지 형상의 스틱 트리 가격미정 인엘 제품으로 상상마당 판매. 3 벌집 무늬의 정사각형 책꽂이 가격미정 sid 제품. 4 층층마다 색상이 다른 수납장 aA디자인뮤지엄 소장품. 5 자주색 코도반 슈즈 4백30만원대 스테파노 베메르 by일치르코 제품. 6 동그란 앞코가 편안한 베이지 슈즈 50만원대 알프레드 사전트 by 일치르코 제품. 7 단정한 갈색 윙팁 슈즈 60만원대 알프레드 사전트 by일치르코 제품. 8 줄무늬가 세련된 축구공 9만9천원 폴 스미스 제품.

Veranda

작은 정원 역할을 하는 이곳이야말로 반드시 책꽂이가 있어야 할 공간이다. 크고 작은 화분들과 함께 놓인 책꽂이에는 정독이 필요한 장편소설을 꽂아놓아도 좋다. 안락한 의자도 함께라면 이보다 더 완벽한 서재를 찾긴 어려울 것.

1 나뭇결이 살아 있는 선반 1만3천원 마켓엠 제품. 2 구멍이 뚫려 있는 회색 철제 모듈 43만원 디자인파일럿 제품.
3 주둥이가 긴 연두색 물뿌리개는 스타일리스트 소장품. 4 향수가 함유되어 은은한 향이 나는 조르지오 아르마니의 이니셜 초 30만4천원 아르마니 까사 제품. 5 동화 속에서 튀어나온 것 같은 오렌지색 지그재그 책꽂이 가격미정 sid 제품. 6 모던한 회색 슬리퍼 가격미정 예원디자인 제품. 7 검은색 알루미늄 의자는 디자이너 바버오스거비의 파빌리온 체어로 aA디자인뮤지엄 소장품. 8 따뜻한 색의 줄무늬 블랭킷 가격미정 디자인와츠 제품.

<아레나옴므플러스>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정소영
PHOTOGRAPHY 기성율
SET STYLIST 심필영
ASSISTANT 최은수

2015년 11월호

MOST POPULAR

  • 1
    <아레나> 7월호 커버를 장식한 수영선수 황선우
  • 2
    The Laboratory
  • 3
    My Endless Blue
  • 4
    서울에서 해외 맛보기
  • 5
    SUMMERTIME IN GUCCI

RELATED STORIES

  • LIVING

    Point of View

    관점에 따라 달리 보인다. 에르메스 홈 컬렉션이라는 감각적 세계.

  • LIVING

    Keep Smiling

    단정한 미소와 다정한 대화를 위한 여덟 가지 준비물.

  • LIVING

    술과 어울리는 잔

    잔의 형태가 다른 데는 이유가 있다. 알고 마시면 술이 더 달 것.

  • LIVING

    당신의 연말을 더욱 빛내줄 온라인 라이프스타일 숍 5

    누워서 손가락만 움직이면 된다. 바로 여기, 24시간 마스크 없이도 쇼핑할 수 있는 온라인 라이프스타일 숍을 소개한다.

  • LIVING

    먹고, 마신 후에 바라본 그릇들

    온종일 먹기만 했다. 설거지는 언제 하지?

MORE FROM ARENA

  • VIDEO

    제 15회 '에이어워즈(A-Awards)'

  • FASHION

    Viewpoint : 아크네 스튜디오 , 릭 오웬스, 로에베, 디올 맨

    또 새롭게 다가올 가을·겨울을 위해 밀란과 파리에서 진행된 2022-2023 F/W 패션 위크에 대한 관전 포인트.

  • LIFE

    뻔하지만 중요한 월드컵 모의고사

    월드컵 조 편성이 완료됐으니, 슬슬 모의고사를 준비할 때다. 월드컵 H조(포르투갈, 우루과이, 가나)에 적합한 평가전을 계획한다. 벤투호에게 필요한 모의고사 유형은 무엇일까. 여섯 차례의 평가전과 벤투호에 기대해야 할 것을 짚는다.

  • REPORTS

    혼자보단 둘, 둘보다는 셋

    리듬파워는 지치지 않는다. 혼자도 아니고 둘도 아닌, 셋이기 때문에.

  • DESIGN

    New Face

    SIHH 2017에서 공개된 시계와 신인 모델을 한자리에 모았다. 그들의 얼굴에서 판도를 바꿀 새로운 시대가 보인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