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Play Shoes II

스포티한 스니커즈의 전성시대, 하나씩 신고 마음껏 뛰었다.

UpdatedOn April 25, 2016

3 / 10
/upload/arena/article/201604/thumb/29386-134158-sample.jpg

연한 회색 스웨트 팬츠 25만7천원 메르츠 베. 슈바넨 by 샌프란시스코 마켓, 뱀피 패턴이 포인트인 검은색 러닝화 15만9천원 아디다스 오리지널스 제품.

연한 회색 스웨트 팬츠 25만7천원 메르츠 베. 슈바넨 by 샌프란시스코 마켓, 뱀피 패턴이 포인트인 검은색 러닝화 15만9천원 아디다스 오리지널스 제품.


 

  • Nike Sportswear

    보라색 로고가 돋보이는 에어맥스 BW 오리지널. 13만원대.

  • Fila

    그물을 연상시킨다. 발을 제대로 잡아주어 뛰기 편하다. 12만9천원.

  • Ecco

    발등에 밴드가 달려 슬립온처럼 신고 벗기 편하다. 29만8천원.

  • Ash

    어퍼를 짰다. 신축성이 좋아서 신었을 때 매우 편안하다. 30만원대.

  • Puma

    강렬한 다홍색이 시선을 끈다. 포인트로 활용하기 좋다. 9만9천원.

  • Nike Sportswear

    심플하면서도 견고한 디자인이 인상적인 에어맥스 슈프림. 15만원대.

  • Adidas Originals

    폭신하고 탄성 좋은 밑창이 러닝화의 정체성을 드러낸다. 19만9천원.

  • Ugg

    역설적으로 안창의 양털 덕분에 땀이 덜 찬다. 흡습성이 좋아서다. 20만원.

〈Play Shoes〉 시리즈 기사

〈Play Shoes〉 시리즈 기사


Play Shoes I - http://smlounge.co.kr/arena/article/29365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PHOTOGRAPHY & VIDEOGRAPHY 이상엽
MODEL 이준희
ASSISTANT 김지혜
EDITOR 안주현

2016년 04월호

MOST POPULAR

  • 1
    Be Fabulous
  • 2
    다양한 크기의 가방들
  • 3
    소중한 피부를 지켜주는 고영양 크림 4
  • 4
    몬스타엑스 기현, “몬스타엑스 멤버들 덕분에 더 열심히 하고자 하는 마음이 생겨요”
  • 5
    The Year of Rabbit!

RELATED STORIES

  • FASHION

    스니커즈 연구소

    디자이너들이 좀 더 다른 스니커즈를 만들기 위해 열을 올리고 있다. 연구 대상이 된 그들의 스니커즈들.

  • BEAUTY

    마르니 샌들과 폴 스미스의 핑크 스니커즈

    <아레나> 푸껫 MT의 한 장면. 겨우내 움츠려 있다 바닷가에 나온 새 신발은 이민정 기자가 상하이에서 구입한 마르니 샌들과 이현상 기자가 구입한 폴 스미스의 핑크 스니커즈.

  • FASHION

    Play Shoes III

    폼 나는 로퍼를 신고 기분 좋게 춤을 추었다.

  • FASHION

    발렌티노의 남자

    글로벌 앰버서더 ‘슈가’의 첫 행보.

  • FASHION

    루이비통, 쿠사마 야요이 컬렉션

    루이 비통과 쿠사마 야요이가 다시 만났다. 무려 10년 만이다.

MORE FROM ARENA

  • INTERVIEW

    다시 시작하는 사람들을 위해

    드라마가 트랙이고 배우가 러너라면, 김재영은 트랙을 한 바퀴 돌아 다시 시작점에 선 배우다. 출발선상의 남들보다 숨이 가쁠 테지만, 의욕은 다른 선수들 못지않다. 그는 드라마 <너를 닮은 사람>에서 조각가를 연기한다. 기대해도 좋다.

  • FEATURE

    2022 경제 토정비결

    2022년 투자 시장 전반을 예측한다. 언제나 그랬듯 우리가 주목할 것은 재물운이다.

  • FEATURE

    2021년 텐트폴의 향방은?

    한국 첫 우주 SF 영화 <승리호>는 결국 극장 대신 넷플릭스를 택했고, 공개 이틀째 전 세계 스트리밍 1위를 달리는 중이다. 코로나19가 덮친 황량한 극장과 문전성시를 이루는 넷플릭스 사이에서 투자배급사의 고민이 깊어져만 가는 2021년, 박찬욱, 최동훈, 류승완, 김태용 등 어마어마한 스타 감독들의 신작이 줄줄이 대기 중이다. 이 영화들, 다 어디로 갈까? 한국 영화 산업은 다시 힘을 받을 수 있을까? 그 방향성은 어디로 향할까? <씨네21> 김성훈 기자가 산업 관계자들을 취재하며 올해 텐트폴의 향방을 가늠해보았다.

  • INTERVIEW

    없는 길도 만들어

    에이티즈 여덟 멤버들은 해외 시장을 정확히 타격했고, 국내에서도 무서운 기세로 성장 중이다. 업계 관련자들이 눈여겨보는 신인 아이돌 언급에 늘 빠지지 않는 에이티즈를 만나 사소한 습관부터 원대한 야망까지 물었다.

  • REPORTS

    날 좀 봐요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