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Made for Beijing

`그 모델은 올림픽 선수들만을 위해 특별히 제작된 것이라 시중에서 판매되진 않습니다.`라는 말은 이제 지겹다.내가 응원하는 선수가 신은 신발, 이번 올림픽 땐 나도 신을 수 있다.<br><br>[2008년 8월호]

UpdatedOn July 23, 2008

COOPERATION 아디다스 Editor 민병준

우리가 스포츠에 열광하는 이유는 다양하다. 전쟁과 승리, 승부욕과 정복욕 등 치열한 심리적 이유도 있지만, 우리가 직접 참여할 수 있다는 동참자로서의 열광도 한몫한다. 참여의 묘미는 선수용 유니폼과 경기화가 일반인에게 인기를 얻는 이유도 설명해준다. 박지성이 신은 축구화를 신으면 왠지 나도 박지성처럼 전후반 내내 지치지 않고 달릴 수 있을 것 같지 않은가? 그런데 선수용 유니폼이나 신발은 구하기가 쉽지 않다. 매장에 문의하면 ‘그건 전문 선수용이라 없어요’라는 매몰찬 대답이 다반사다. 하지만 베이징 올림픽의 종목별 선수들을 위해 제작된 아디다스의 ‘Made for Beijing’ 라인-의류, 신발, 하드웨어 제품-은 일반인에게도 판매된다. 이번 올림픽에서 당신이 응원하는 선수가 착용했던 제품을 이제는 구경만 하는 것이 아니라 직접 입고 신을 수 있다는 얘기다. 특히 올림픽 종목별 특징과 최고의 경기 결과를 위해 제작된 다양한 경기화는 미래적인 디자인과 종목별 정체성을 고스란히 담고 있어 더욱 탐낼 수밖에 없다.

<아레나옴므플러스>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COOPERATION 이다디스
Editor 민병준

2013년 05월호

MOST POPULAR

  • 1
    Smells Like Rock Spirit
  • 2
    White Again
  • 3
    Summer Fruity WHISKY
  • 4
    페스티벌 분위기에 흠뻑 젖게 할 패션 아이템
  • 5
    Silent Silver

RELATED STORIES

  • BEAUTY

    파티를 닮은 향 5

    뜨겁게 무르익은 파티의 밤, 함께 취하고 싶은 매혹적이고 관능적인 향.

  • BEAUTY

    집 안을 가득 채우는 향

    쌀쌀한 바람에 마음마저 건조해지는 이맘때, 따뜻하고 싱그러운 향은 집 안의 온기와 무드가 된다.

  • BEAUTY

    소중한 피부를 지켜주는 고영양 크림 4

    하루가 다르게 추워지는 날씨에 쉽게 거칠고 주름지는 피부를 위한 고영양 크림.

  • BEAUTY

    탬버린즈 퍼퓸 컬렉션 팝업

    전시와 향으로 표현한 위안의 감정.

  • BEAUTY

    뭉근한 잔향이 매력적인 인센스 추천

    유려하게 피어오르는 섬세한 연기가 남기는 뭉근한 가을의 잔향.

MORE FROM ARENA

  • INTERVIEW

    Under the Moonlight

    빌딩 불빛만이 거리를 비추는 서울 한복판에서 가수 문수진을 만났다. 그는 재능보다 노력의 힘을 믿었다.

  • VIDEO

    2020 A-Awards #디스트릭트

  • FASHION

    WATCH THE OLYMPICS

    다시 올림픽의 시간이 왔다. 치열하게 달리고, 정밀하게 기록될 경이로운 순간들을 기대하며, 2022 베이징 동계올림픽 공식 타임키퍼 오메가와 함께 올림픽 히스토리부터 차세대 메달리스트까지. 올림픽의 이모저모를 짚는다.

  • FASHION

    철벽보온

    춥다고 아무거나 껴입는 것만이 능사는 아니다. 철옹성 같은 단단한 보온성을 겸비한 진짜배기들이 여기 있다.

  • REPORTS

    그 순간 임슬옹

    스물아홉의 임슬옹은 말했었다. “일도 노는 것도 지겹게 해봤다”고. 서른을 앞둔 청년은 이미 초연했다. 서른이었던 지난 1년 동안 임슬옹은 새 싱글을 하나 준비했다. 1년 2개월 만에 발표한 그의 신곡 ‘그 순간’에는 어느 무던한 서른이 담겼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