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New Formal

봄이 오면 포멀한 옷을 완루하지 않게 입는다.

UpdatedOn April 02, 2014

Cocktail Casual
턱시도 수트도 따로 떼어놓으면 기겁할 옷은 아니다. 윤이 나는 턱시도 재킷에는 캐시미어 터틀넥 니트만큼이나 목이 있는 대로 늘어난 흰색 티셔츠도 잘 어울리니까. 당장 시상대로 뛰어 올라갈 배우가 아니라면 재킷에만 힘을 주고 나머지는 낡고, 편하고, 쉬운 것만 골라 입는다. 아래위로 데님을 맞춰 입거나, 프린트 팬츠에 단정한 니트 톱을 입은 뒤 턱시도 재킷을 건들건들 걸친다.
내공과 패기가 있다면 하이더 아커만이나 드리스 반 노튼, 톰 포드처럼 무늬와 색을 이때다 싶게 써본다. 호화롭기가 봄 같을 거다.

(왼쪽부터) 남색 숄칼라 턱시도 재킷 1백50만원 권오수 클래식, 새파란색 크루넥 니트 5만원대 크리스.크리스티, 줄무늬 팬츠 9만9천원 코데즈 컴바인 포 맨, 검은색 레이스업 구두 70만원대 토즈 제품. 새틴 칼라와 금장 단추가 장식된 남색 더블브레스트 재킷 가격미정 로드 앤 테일러, 칼라를 떼어내 스탠드칼라 셔츠로도 입을 수 있는 데님 셔츠 9만8천원 플랙진, 빈티지한 효과를 준 데님 팬츠 22만9천원 버커루, 벨벳 슬리퍼 21만원 페이트론 세인트 제품.

haider ackermann

Relaxed Suit
제레미 아이언스가 <데미지>의 마지막 장면에서 입었던 시리얼처럼 멀건 색의 수트, 폴 서리지와 크리스토프 르메르, 김서룡이 만드는 서정적인 수트처럼 침전한 것도 없다. 완만한 밑그림처럼 벙벙한 팬츠는 신발이 겨우 보일 정도 되어야겠고, 어깨가 곧은 더블브레스트 재킷은 느긋하다가도 강단 있어야 한다.

안에 입을 건 심심한 색의 목둘레가 넓은 톱이나 스탠드칼라의 리넨 셔츠 정도면 충분하다. 그리고 1990년대 조르지오 아르마니 모델들처럼 바지 주머니에 손을 푹 찔러 넣는다.

(왼쪽부터) 검은색 더블브레스트 재킷 48만원 시스템 옴므, 연회색 티셔츠 가격미정 올세인츠, 흰색 와이드 팬츠 69만8천원 김서룡 옴므 제품. 회색 더블브레스트 재킷 60만원대 질 스튜어트 뉴욕, 흰색 티셔츠 가격미정 올세인츠, 깅엄 체크 와이드 팬츠 69만8천원 김서룡 옴므 제품.

z zegna

Anti-Business Suit
이렇게 입고 차마 회사에 가라곤 못하겠다. 수트여서 당연한, 경건하고 정직하며 단단한 남자의 느낌은 이런 옷엔 없으니까. 문득 잘 차려입고 싶은 날, 숙취를 빅맥으로 해장하듯 평소엔 저어하던 옷들을 집어 들어본다. 이왕 입는 거 무슨 색이 됐건, 어떤 무늬가 그려졌든 한 벌로 맞춘다. 그리고 셔츠는 목울대가 답답할 만큼 끝까지 단추를 채워 입는다. 야단스러운 옷을 입었으니 행동만큼은 물러선 안 된다는 이야기다.

(왼쪽부터) 잔잔한 꽃무늬 재킷 43만8천원·식물 프린트 팬츠 17만8천원 모두 티 아이 포 맨, 진청색 데님 셔츠 9만8천원 플랙진, 페니 로퍼 70만원대 토즈 제품. 자주색 재킷 32만8천원·팬츠 9만9천원 모두 본지플로어, 꽃무늬 셔츠 28만5천원 시스템 옴므, 검은색 레이스업 구두 70만원대 토즈 제품.

alexander mcqueen

PHOTOGRAPHY: 이상엽, 아이맥스트리
MODEL: 황인승, 이석찬
HAIR&MAKE-UP: 정그림
ASSISTANT: 김형선
EDITOR: 고동휘

<아레나옴므플러스>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Photography 이상엽, 아이맥스트리
Model 황인승, 이석찬
Hair & Make up 정그림
Assistant 김형선
Editor 고동휘

2014년 04월호

MOST POPULAR

  • 1
    스타일에 의한 스타일을 위한 영화 4
  • 2
    인스타그램 매거진 시대
  • 3
    나의 첫 위스키
  • 4
    그녀의 음악은 우리 가슴을 녹일 뿐
  • 5
    크기별로 알아보는 골프 에센셜 백 4

RELATED STORIES

  • FASHION

    뉴욕 마라톤 우승을 이끈 언더아머의 운동화

    마라톤 선수 셰런 로케디가 언더아머와 함께 뉴욕 마라톤 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 FASHION

    CINEPHILE

    방황하는 젊은 날, 혼돈, 고독, 낭만이 뒤엉킨 치기 어린 청춘의 표상. 그해 12월은 지독하리만큼 사랑했던 영화 속 한 장면들처럼 혼란하고 찬란하게 흘려보냈다.

  • FASHION

    Everyday is Holiday

    겨울의 한복판, 폴로 랄프 로렌 홀리데이 컬렉션과 함께한 끝없는 휴일.

  • FASHION

    이민혁과 엠포리오 아르마니 언더웨어의 조우

    그의 눈에는 젊음이 그득히 물결치고 있었다.

  • FASHION

    태양의 시계

    스위스 워치메이커 태그호이어가 브랜드 최초의 태양열 작동 워치인 ‘아쿠아레이서 프로페셔널 200 솔라그래프’를 출시했다.

MORE FROM ARENA

  • REPORTS

    배우와 배우

    오달수와 윤제문이 영화 <대배우>에 출연한다. 오달수는 20년째 무명 배우인 주인공, 윤제문은 국민배우로 등장한다. 오달수와 윤제문은 모두 20년 넘게 배우 생활을 해왔다. 둘은 마치 한 사람처럼, 이제야 아무 생각 없이 연기만 본다고 말했다. 단 하나 얻고 싶은 게 있다면 신뢰라고 했다. 무얼 물어도 마찬가지였다. 대답은 명료했다.

  • LIFE

    한국 농구 리모델링

  • FASHION

    영화적 감상

    팬데믹을 맞은 패션 브랜드는 저마다의 방식으로 2021 컬렉션을 대체했다. 그중 아래 다섯 브랜드는 10분가량의 단편 영화를 내놓았고, 3명의 영화 평론가가 감상평을 보내왔다.

  • INTERVIEW

    웻보이는 실연 중

    비가 억수같이 쏟아졌던 날, 그녀와 이별했다. 슬픔에 잠긴 보이는 그녀를 찾기 위해 오늘도 춤춘다.

  • REPORTS

    올해는 여기

    새 달력을 꺼내며 괜스레 연휴를 체크하고 숙박 예약 앱과 에어비앤비를 뒤적이는 당신을 위해 준비했다. 열혈 여행가들과 머리를 맞대고 엄선한, 2018년에 여행해야 할 목적지 20곳.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