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우리 집 도우미

집으로 가는 발걸음이 깃털처럼 가벼워진다. 집 안 깊숙히 숨겨놓은 꿀단지 같은 제품들.<br><br>[2007년 11월호]

UpdatedOn October 23, 2007



<아레나옴므플러스>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CREDIT INFO

Photography 박원태
Assistant 김창규
Editor 김민정

2013년 05월호

MOST POPULAR

  • 1
    작고 소중한 쁘띠 와인 4
  • 2
    인생 선배! 배우 손석구의 취향 탐구 영역(※ 치명주의보)
  • 3
    IN TIME
  • 4
    SUPER ROOKIES
  • 5
    MISTY BLUE

RELATED STORIES

  • BEAUTY

    파티를 닮은 향 5

    뜨겁게 무르익은 파티의 밤, 함께 취하고 싶은 매혹적이고 관능적인 향.

  • BEAUTY

    집 안을 가득 채우는 향

    쌀쌀한 바람에 마음마저 건조해지는 이맘때, 따뜻하고 싱그러운 향은 집 안의 온기와 무드가 된다.

  • BEAUTY

    소중한 피부를 지켜주는 고영양 크림 4

    하루가 다르게 추워지는 날씨에 쉽게 거칠고 주름지는 피부를 위한 고영양 크림.

  • BEAUTY

    탬버린즈 퍼퓸 컬렉션 팝업

    전시와 향으로 표현한 위안의 감정.

  • BEAUTY

    뭉근한 잔향이 매력적인 인센스 추천

    유려하게 피어오르는 섬세한 연기가 남기는 뭉근한 가을의 잔향.

MORE FROM ARENA

  • LIFE

    어른의 팬시 용품

    책상은 침대보다 오랜 시간 머무는 자리다. 그 위에 올린 팬시 용품은 그 사람의 취향과 안목을 그대로 보여준다. 작가들의 작품을 선보이는 라이프스타일 플랫폼 라운디드(Rounded)에서 당신의 취향을 돋보이게 할 팬시 용품들을 골랐다.

  • LIFE

    Z세대 아티스트 100 Part2

    젠지들은 무엇이든 할 수 있고, 누구든지 될 수 있다. 1990년대 중반 이후 태어난 세대를 뜻하는 젠지들의 가치관이다. 사진가이자 모델이자, 소설가이자, 래퍼가 되는 것은 그들에게 놀라운 일이 아닐뿐더러, 경계를 나누고, 장르화하며, 정체성을 규정짓는 행위 또한 의미가 없다. 전 세계 젠지들 중 주목할 아티스트 100명을 모았다. 그들의 움직임이 지금이자 미래다.

  • REPORTS

    진짜 청춘 남태현

    “나도 내가 어디로 튈지 모르겠어요.” 대담하게 살기. 절대 주저하지 않기. 남태현이 청춘의 꿈을 이루는 방식이다.

  • FASHION

    TENDER SHIRTS

    습자지만큼 얇은 것부터 움직이는 대로 일렁이는 오묘한 소재의 셔츠 7벌.

  • LIFE

    맞은편 할머니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