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6 Key Words

내일 당장 시도해도 좋을, 실효성 높은 6가지 스타일링 키워드.

UpdatedOn March 31, 2014

  • none
  • 엠포리오 아르마니 브라이트 메쉬 ARS7501 여성시계

Vintage Flower
(왼쪽부터) 줄무늬 스웨터 13만8천원 올젠, 꽃과 식물이 섞인 패턴 아우터 가격미정·인디고 데님 팬츠 7만9천원 모두 앤듀, 흰색 운동화 4만5천원 반스 제품. 아이보리색 셔츠 17만9천원 크리스.크리스티, 몸통에 꽃무늬가 가득한 블루종 43만8천원 본, 통이 넓은 흰색 바지 21만8천원 커스텀멜로우, 올리브색 슬립온 9만8천원 알도 제품.

꽃무늬에 주목해야 한다. 셔츠, 블루종, 아우터, 바지 등 다양한 제품군에서 꽃무늬를 발견할 수 있기 때문이다. 현란한 것보단 약간 빈티지한 분위기를 택하는 것이 현명한데, 패턴의 크기가 작거나 색이 차분한 걸 고르면 된다. 꽃무늬가 들어간 옷 외에 나머지는 무조건 단정해야 한다. 그러니까 꽃무늬 점퍼를 입었다면 바지는 얌전한 인디고 데님 팬츠를 매치하라는 의미다.


  • none
  • 엠포리오 아르마니 브라이트 메쉬 ARS7501 여성시계

Spring Coat
(왼쪽부터) 빨간색 줄무늬가 돋보이는 스웨터 10만9천원·남색 스프링 코트 27만9천원·회색 체크무늬 바지 10만9천원 모두 코모도 스퀘어, 체크무늬 슬립온 가격미정 소다 옴므 제품. 깅엄 체크 셔츠 14만8천원 빈폴 맨, 베이지색 스프링 코트 19만9천원 앤드지 by 지오지아, 남색 면바지 가격미정 본, 회색 러닝화 23만9천원 뉴발란스 제품.

매킨토시 형태의 스프링 코트를 눈여겨봐야 한다. 방수 기능의 여부는 중요한 게 아니다. 그저 트렌치코트보다 단출하며 캐주얼 아우터보다 가지런한 스프링 코트의 생김새에 집중하면 된다. 굴곡 없이 툭 떨어지는 허리선과 깡총한 길이, 적당히 굴린 칼라 등의 세부는 남자를 더욱 반듯하게 만든다. 편안한 면바지와 매치하고, 캐주얼한 운동화를 신으면 자연스러운 스타일이 된다.


  • none
  • 엠포리오 아르마니 브라이트 메쉬 ARS7501 여성시계

Casual Jacket
(왼쪽부터) 격자무늬 셔츠 11만9천원·지퍼 장식을 더한 나일론 소재의 캐주얼 재킷 39만9천원·하늘색 바지 15만9천원·갈색 타이 6만9천원 모두 지이크, 연한 회색 스니커즈 12만9천원 반스 제품. 남색 사파리 재킷 가격미정·물방울무늬 데님 셔츠 16만원·페이즐리 패턴을 더한 남색 바지 17만8천원 모두 T.I 포 맨, 올리브색 캔버스 슬립온 9만8천원 알도 제품.

재킷의 범주는 넓다. 라펠이 달린 블레이저도, 사정없이 주머니가 달린 사파리 재킷도 ‘재킷’에 속한다. 올봄엔 좀 더 힘을 뺀 재킷에 관심을 기울일 필요가 있다. 나일론이나 리넨처럼 캐주얼한 소재로 만든 블레이저나 주머니 장식이 많은 헌팅 재킷 같은 게 적절한 예. 여기에 면바지와 스니커즈를 짝지어 실용적이면서도 군더더기 없는 옷차림을 완성한다. 면 타이는 선택 사항이다.


  • none
  • 엠포리오 아르마니 브라이트 메쉬 ARS7501 여성시계

Lettering Sweat shirts
(왼쪽부터) ‘Classic Cool’이란 문구가 돋보이는 남색 스웨트 셔츠 7만9천원 플랙진, 워싱 가공한 통 넓은 청바지 19만9천원 시리즈, 형광색 끈이 돋보이는 운동화 15만원대 나이키 스포츠웨어 제품. 샴브레이 소재를 패치워크한 숫자 레터링이 눈에 띄는 스웨트 셔츠 17만8천원·톡톡한 질감의 카키 베이지색 면바지 21만8천원 모두 커스텀멜로우, 러닝화 13만9천원 뉴발란스 제품.

스웨트 셔츠의 인기가 식을 줄 모른다. 특히 글자가 박힌 스웨트 셔츠가 막강한 영향력을 발휘하고 있다. 메시지의 의미가 중요해 보이진 않는다. 브랜드의 이름이나 단어, 숫자 같은 간단한 레터링이 주를 이루기 때문이다. 좀 더 색다른 스타일을 연출하고 싶다면 평소 입는 것보다 통이 넓은 바지에 주목하길 바란다. 복사뼈가 살짝 보일 정도로 접어 입으면 세련되어 보인다.


  • none
  • 엠포리오 아르마니 브라이트 메쉬 ARS7501 여성시계

Youthful Camouflage
(왼쪽부터) 카무플라주 패턴이 선명히 드러나는 티셔츠 8만9천9백원 카이아크만, 워싱 가공의 흔적이 없는 청바지 10만원 버커루, 물이 빠진 듯한 효과를 낸 스니커즈 8만5천원 반스 제품. 양면으로 입을 수 있는 보머 재킷 19만9천원·회색 면 티셔츠 4만9천원 모두 버커루, 찢어진 청바지 13만9천원 플랙진, 카무플라주 패턴 운동화 8만9천원 반스 제품.

그간 ‘군대 냄새’ 날까봐 카무플라주 패턴을 소심하게 활용했다면(색감이나 모양에 변화를 준 카무플라주 패턴이 많았으니까) 올봄엔 정면돌파를 고려해볼 필요가 있다. 올리브색을 기조로 한 오리지널 패턴이 유독 눈에 띄기 때문. 여기에 카고 팬츠를 곁들이면 그냥 ‘군인’이 된다. 적당히 찢기거나 빈티지한 색감을 지닌 청바지와 입어 젊고 트렌디한 무드를 잃지 않도록 한다.

  • none
  • 엠포리오 아르마니 브라이트 메쉬 ARS7501 여성시계

Indigo Variation
(왼쪽부터) 칼라를 탈착할 수 있는 샴브레이 셔츠 9만8천원 플랙진, 남색 라운드넥 스웨터 13만8천원 올젠, 꽃무늬 반바지 가격미정 앤듀, 짙은 남색 운동화 13만9천원 반스 제품. 가로 짜임 스웨터 15만9천원 시리즈, 남색과 흰색이 오묘하게 섞인 블루종 22만9천원·셀비지 데님 팬츠 27만9천원 모두 플랙진, 하늘색과 겨자색, 흰색이 섞인 스니커즈 9만8천원 알도 제품.

올봄 가장 눈여겨봐야 할 색을 고르라면 두말없이 청색, 그중에서도 짙고 푸른 쪽빛이라고 말하겠다. 쉽게 남색을 떠올리면 되는데, 그 안에서 달라지는 미묘한 톤의 차이를 즐길 줄 아는 게 중요하다. 간편한 방법은 서로 다른 소재의 남색을 섞어 입는 것이다.
인디고 데님과 남색 스웨터, 면 티셔츠, 광택이 나는 실크 등을 자유롭게 믹스 매치하면 된다.

PHTOGRAPHY: 이상엽
Model: 손민호
HAIR & MAKE-UP: 이종혁
ASSISTANT: 김상현
EDITOR: 안주현

<아레나옴므플러스>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Photography 이상엽
Model 손민호
Hair & Make up 이종혁
Assistant 김상현
Editor 안주현

2014년 04월호

MOST POPULAR

  • 1
    서울의 펍
  • 2
    OLDIES BUT GOLDIES
  • 3
    서울에서 해외 맛보기
  • 4
    그래픽 티셔츠 어떠세요?
  • 5
    Slow down

RELATED STORIES

  • FASHION

    뉴욕 마라톤 우승을 이끈 언더아머의 운동화

    마라톤 선수 셰런 로케디가 언더아머와 함께 뉴욕 마라톤 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 FASHION

    CINEPHILE

    방황하는 젊은 날, 혼돈, 고독, 낭만이 뒤엉킨 치기 어린 청춘의 표상. 그해 12월은 지독하리만큼 사랑했던 영화 속 한 장면들처럼 혼란하고 찬란하게 흘려보냈다.

  • FASHION

    Everyday is Holiday

    겨울의 한복판, 폴로 랄프 로렌 홀리데이 컬렉션과 함께한 끝없는 휴일.

  • FASHION

    이민혁과 엠포리오 아르마니 언더웨어의 조우

    그의 눈에는 젊음이 그득히 물결치고 있었다.

  • FASHION

    태양의 시계

    스위스 워치메이커 태그호이어가 브랜드 최초의 태양열 작동 워치인 ‘아쿠아레이서 프로페셔널 200 솔라그래프’를 출시했다.

MORE FROM ARENA

  • LIFE

    2019년 한국 영화계 관전 포인트는?

    여전히 <신과 함께> 시리즈 같은 프랜차이즈 블록버스터가 줄 서 있지만, 2019년 한국 영화계는 스타 감독과 배우들의 귀환에 기대고 있다.

  • FASHION

    대단히 현대적인 패션 사물

    섬세한 서정과 위용이 전해지는 현대적 패션 사물.

  • INTERVIEW

    春光乍洩 춘광사설

    한가로이 떠도는 구름 같기도, 구름을 물들이는 봄 햇살 같기도, 네 남자 세븐틴의 도겸, 준, 민규, 버논과의 희미한 경계에서의 조우.

  • FASHION

    Other Side of the Room

    셀린느를 입는 그 남자의 방.

  • LIFE

    Z세대 아티스트 100 Part2

    젠지들은 무엇이든 할 수 있고, 누구든지 될 수 있다. 1990년대 중반 이후 태어난 세대를 뜻하는 젠지들의 가치관이다. 사진가이자 모델이자, 소설가이자, 래퍼가 되는 것은 그들에게 놀라운 일이 아닐뿐더러, 경계를 나누고, 장르화하며, 정체성을 규정짓는 행위 또한 의미가 없다. 전 세계 젠지들 중 주목할 아티스트 100명을 모았다. 그들의 움직임이 지금이자 미래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