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WATCH MORE+

Girard Perregaux +Leather Strap Watch

UpdatedOn November 25, 2013

클래식한 시계는 복잡해지는 겨울철 스타일링에 좋은 서브 역할을 해준다. 제라드 페리고의 ‘GP 1966 퍼페추얼 캘린더’처럼 말이다. 흰색 다이얼에 깔끔한 화이트 골드 인덱스, 포인트가 되어주는 날렵한 푸른빛 핸즈의 조화는 간결하지만 그 어떠한 것도 끼어들 수 없는 단단한 멋이 있다. 신사를 위한 시계이다. 가격미정 제라드 페리고 제품. 문의 02-3467-8372

GUEST EDITOR: 김재경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Guest Editor 김재경

2013년 12월호

MOST POPULAR

  • 1
    제95회 아카데미 시상식의 밤
  • 2
    폴햄의 스무살을 축하해
  • 3
    작은 차 큰 기쁨
  • 4
    Boy's Diamond
  • 5
    봄비

RELATED STORIES

  • FASHION

    뉴욕 마라톤 우승을 이끈 언더아머의 운동화

    마라톤 선수 셰런 로케디가 언더아머와 함께 뉴욕 마라톤 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 FASHION

    CINEPHILE

    방황하는 젊은 날, 혼돈, 고독, 낭만이 뒤엉킨 치기 어린 청춘의 표상. 그해 12월은 지독하리만큼 사랑했던 영화 속 한 장면들처럼 혼란하고 찬란하게 흘려보냈다.

  • FASHION

    Everyday is Holiday

    겨울의 한복판, 폴로 랄프 로렌 홀리데이 컬렉션과 함께한 끝없는 휴일.

  • FASHION

    이민혁과 엠포리오 아르마니 언더웨어의 조우

    그의 눈에는 젊음이 그득히 물결치고 있었다.

  • FASHION

    태양의 시계

    스위스 워치메이커 태그호이어가 브랜드 최초의 태양열 작동 워치인 ‘아쿠아레이서 프로페셔널 200 솔라그래프’를 출시했다.

MORE FROM ARENA

  • FASHION

    ORDINARY DAY

    얇은 아우터 하나, 가볍게 걷고 숨 쉬는, 꿈에 그리는 보통의 날.

  • FASHION

    LINE UP

    반복과 대조를 오가며 시원하게 가로지르는 줄무늬 패턴을 모았다.

  • INTERVIEW

    SF9의 세 남자

    어른이 되고 싶다고 했다. 책임감이 강하고 의연하며, 더 넓은 세상을 경험하려 들고, 초심을 되찾고, 성숙해지려고 노력하는 것. 길고 마른 세 남자 SF9의 주호, 유태양, 휘영이 지향하는 삶이다.

  • WATCH

    LIVE ON MIDO

    미도의 앰버서더 배우 김수현에 빠져든 시간. 새로운 ‘오션스타 600 크로노미터’.

  • INTERVIEW

    Art Piece with Fashion #이광호

    패션 브랜드와 협업한 국내 가구 디자이너 4인.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