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Fred Perry Twisted Wheel Collection

UpdatedOn August 21, 2013

Fred Perry Twisted Wheel Collection 패션은 끊임없이 문화를 탐해왔다. 한정된 패션 영역의 한없이 부족한 영감에 대한 결핍을 채워주던 것은 한계를 모르는 아티스트들 고스란히 담은 작품들이었다. 점점 치열해지는 자본주의 사회에서 이것은 ‘윈윈’일 수밖에 없는 조합이다. 서로가 가진 한정된 영역의 완벽한 교집합을 찾는 작업을 거친 결과물은 대중에게 부족함 없는 만족도를 선사했다. 오래전부터 시작된 프레드 페리의 문화에 대한 러브콜은 이 모든 것을 이미 예견한 듯하다. 이번 시즌 역시 프레드 페리는 음악 아니 더 나아가 음악과 댄스, 모즈 문화를 결합한 ‘노던 소울’의 중심지였던 트위스티드 휠 클럽이라는 카드를 선보인다. 1960년대 영국 맨체스터 지역에 위치한 작은 클럽에 불과했던 트위스티드 휠 클럽은 영국 서브컬처의 중심지 역할을 톡톡히 해낸 역사적인 랜드마크라고 할 수 있다. 프레드 페리는 자신들만의 아카이브에 넘치지도 부족하지도 않게 트위스티드 휠 클럽만의 스토리를 녹여냈다. 두 개의 단추, 왼쪽 가슴 위 ‘승리’를 의미하는 월계수 화관 자수 등 기본적인 디테일과 아웃핏은 완벽한 프레드 페리 자체이고 노던 소울의 자유로움을 그대로 닮은 듯 리드미컬하게 레이아웃된 패치들 속에는 트위스티드 휠 클럽이 추구하는 인생, 음악, 화합 등을 상징하는 로즈 문양 등이 수놓여 있다. 이런 완벽한 조합의 피케 셔츠를 보고 있자니 프레드 페리의 러브콜은 짝사랑으로만 끝나지만은 않은 듯 보인다. 가격14만8천원. 프레드 페리 제품. 문의 02-3446-7725

GUEST EDITOR: 김재경

<아레나옴므플러스>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Guest Editor 김재경

2013년 9월호

MOST POPULAR

  • 1
    남자, 서른을 말하다
  • 2
    FOCUS ON
  • 3
    Classic Finishing
  • 4
    CLEAN and CLEAR!
  • 5
    CUT&SEW

RELATED STORIES

  • FASHION

    뉴욕 마라톤 우승을 이끈 언더아머의 운동화

    마라톤 선수 셰런 로케디가 언더아머와 함께 뉴욕 마라톤 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 FASHION

    CINEPHILE

    방황하는 젊은 날, 혼돈, 고독, 낭만이 뒤엉킨 치기 어린 청춘의 표상. 그해 12월은 지독하리만큼 사랑했던 영화 속 한 장면들처럼 혼란하고 찬란하게 흘려보냈다.

  • FASHION

    Everyday is Holiday

    겨울의 한복판, 폴로 랄프 로렌 홀리데이 컬렉션과 함께한 끝없는 휴일.

  • FASHION

    이민혁과 엠포리오 아르마니 언더웨어의 조우

    그의 눈에는 젊음이 그득히 물결치고 있었다.

  • FASHION

    태양의 시계

    스위스 워치메이커 태그호이어가 브랜드 최초의 태양열 작동 워치인 ‘아쿠아레이서 프로페셔널 200 솔라그래프’를 출시했다.

MORE FROM ARENA

  • VIDEO

    Real Explorer

  • INTERVIEW

    멈추지 않고 성장하는 서현

    서현은 성장하고 있다. 예상 밖의 캐릭터에 도전하며 배우로서 연기 범위를 확장하고, 더 나은 삶을 위해 스스로에게 내린 과제를 성실히 수행한다. 흔들리지 않는 단단한 마음으로 서현은 성장하고 있다.

  • LIFE

    지구를 정복한 콘텐츠 - 주목할 해외 OTT

    언제쯤 한국에서 볼 수 있을까? 주목할 해외 OTT 셋.

  • LIFE

    인류의 미래를 상상하며

    지금 인류가 짊어진 문제에 명확한 해결책을 제시할 순 없다. 하지만 문학적인 상상력으로 미래를 그릴 수는 있다. 한국 SF 문학 작가들과 2035년 대한민국의 미래를 주제로 대담을 나눴다.

  • FASHION

    The Padding Guide #1

    패딩을 혹한에만 입는다는 건 옛말이다. 겉과 속을 넘나드는 디자인 변화에 초경량 기술을 더해 패딩은 전천후 아이템이 됐다. 무엇을 살까 고민 중이라면 지금이 적기란 얘기다.

FAMILY SITE